[스타 인터뷰] 전체 89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요즈음 KBS 일일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 많이들 보고 계실 텐데요.

'윤상현' 역으로 열연 중인 배우 곽희성 씨의 인기가 심심치 않습니다.

하루가 멀다 하고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높은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는데요.

[생방송 스타뉴스]가 곽희성 씨를 만나 이야기를 나눠봤습니다.

이보람 기잡니다.


잘생긴 외모와 안정된 연기력으로 2014년 기대주로 떠오른 배우 곽희성을 만났습니다.


[현장음: 곽희성]

'캬~ 여기 촬영장보다 더 떨리는데요 하하하!'


KBS 일일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에서 '윤상현' 역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곽희성!


[현장음: 곽희성]

'가진 게 돈밖에 없는 남자'


[현장음: 곽희성]

'나쁜 남자'


극 초반에는 이러한 캐릭터가 쉽게 와 닿지 않아 어려움도 있었는데요.


[인터뷰: 곽희성]

Q) 캐릭터 소화에 부담감이 있었다고?

A) 막연하게 멋있겠다고 생각했는데 아우~ 쉽지 않더라고요 이제는 임의로 많이 구겨서 넣었죠 상상하고 난 그런 사람이야 자기최면을 걸고 많은 것들을 보고 간접 경험도 하고 하면서..


하지만 회를 거듭할수록 '윤상현' 역에 완벽 이입돼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습니다.


[인터뷰: 곽희성]

Q) 나날이 발전해 가는듯한데?

A) 처음보다는 뭔가 발전이 있는 거 같아서 개인적으로 보람도 느끼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원동력도 되는 거 같고요


곽희성은 극 중 다솜에게 자신의 마음을 적극적으로 표현해, 실제 성격을 궁금하게 했는데요.


[현장음: 곽희성]

'제가 만약에.. 좋아하는.. 이런 거 얘기해도 돼요? 으하하!'


[현장음: 곽희성]

'‘그래 기다릴게’ 하는 건 똑같아요 제가 느끼는 것들 생각하는 것들을 주로 다 표현하고 제가 먼저 다가가는 그런 스타일인 거 같아요'


[현장음: 기자]

'이상형은 어떻게 되시는지?'


[현장음: 곽희성]

'정확하게 어떻게 생겼으면 좋겠다 그런 이상형은 없고요 그냥 딱 봤을 때 제가 훅 이렇게 빨려 들어갈 수 있는 사람이 제 이상형인 거 같고요 무엇보다 알게 되면 알게 될수록 매력이 더 느껴지는 사람?'


[현장음: 곽희성]

'연예인이 누구냐고 물어보지 마세요~ 하하하항'


불어와 일본어 등 외국어 구사는 물론 첼로, 피아노, 기타까지 다룰 수 있는 그는 운동도 좋아한다고 밝혀 '만능 엔터테이너'를 떠오르게 했습니다.


[인터뷰: 곽희성]

Q) 운동을 좋아한다던데?

A) 저 같은 경우는 운동을 안 하면 불안해서 스트레스 지수가 쌓여요 심하게 할 때는 헬스장에서 거의 6시간도 있어 봤어요 그리고 축구를 워낙 좋아해서 바쁠 때도 일주일에 2번은 축구를 하는 거 같아요


매일 배우는 자세로 촬영장을 오가는 곽희성!


[현장음: 곽희성]

'이번 주는 이런 거 배웠네 다음 주는 이거 한 번 해보자 이런 것들이 많은 거 같아요'


여운을 남기는 배우가 되길 원했는데요. 


[현장음: 곽희성]

'제가 연기하는 걸 보시고 자기 전에 생각나는 배우가 됐으면 좋겠어요'


한 단계 한 단계 발전해 나가, 감동을 주는 대배우로 성장하길 바랍니다.

Y-STAR 이보람입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