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991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현직 프로골퍼와 연예계 골프 고수들이 편먹고 한판 골프대결을 펼친다.

 

SBS는 16일 오후 새 골프 예능 '편먹고 공치리'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이경규, 이승기, 이승엽, 유현주 프로, 안재철 PD가 참석했다.

 

편먹고 공치리는 골프계 스타 플레이어인 유현주 프로와 예능인 이경규, 이승기, 야구선수 출신 이승엽이 각각 편을 짜 펼치는 골프 대결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제작진은 혼자보다 함께 치면 더 즐거운 골프의 매력을 앞세워 시청자 공략에 나선다. 아울러 범람하는 골프 예능 프로그램 속에서 독보적 존재감을 드러낼 것이라 자신했다.

 

안재철 PD는 “편먹고 공치리 만의 장점은 6백만 골프인 모두를 대변할 수 있는 MC 조합을 갖췄다는 점이다. 첫 예능에 도전하는 뉴페이스 이승엽과 유현주 프로, 골린이 이승기, 연예계 골프 고수 이경규가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라며, "특히 골프에 익숙하지 않은 이승기에게 시청자가 몰입하며 빠져들 것이라 생각한다. 18홀 속에서 각본 없는 드라마가 펼쳐질 것이다”라고 자신감을 표했다.

 

이승엽과 유현주 프로는 예능프로그램에 처음 고정출연하며 남다른 각오를 전했다.

이승엽은 “야구 다음으로 선택한 스포츠가 골프다. 다른 프로그램 제의는 모두 거절했지만, 편먹고 공치리는 골프 예능이어서 고정을 결심했다”며, “야구보다 골프가 더 어렵다고 느낄 만큼 만만한 스포츠가 아니지만 특유의 매력이 있어 행복하게 촬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현주 프로는 “첫 예능이라 떨린다.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골프가 다양한 매력을 지녔음을 보여주고 싶다”며, “골프 기반 예능이기 때문에 고정을 수락했다”고 밝혔다.

 

이경규는 “아시아 홈런왕 출신의 시원한 장타와 유현주 프로의 아름다운 아트샷을 기대해 달라”라며, “프로그램을 시청하며 유현주 프로에게 골프 팁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 모든 골프인을 만족시킬 프로그램이라고 자신한다”고 말했다.

 

이승기는 “집사부일체에서 사부로 모신 경험이 있는 이경규와 함께 골프뿐 아니라 예능을 배울 수 있는 경험이기 때문에 즐겁다”며, “앞으로 많은 시청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골프 예능 ‘편먹고 공치리(072)’는 오늘 밤 11시 30분에 SBS와 OTT 서비스 ‘웨이브’에서 동시 공개된다.

 

김동진 기자 sky0512@ihq.co.kr [사진제공=SBS]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