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72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투게더' 이승기, "아시아 스타 류이호와 함께라 출연" 닮은 꼴 ★ 특급 케미

    [방송]   |   2020-06-23 11:38 | hit : 71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겸 가수 이승기가 닮은 꼴 스타인 '아시아의 프린스' 류이호와 함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투게더’에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23일 오전 11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투게더’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승기와 류이호, 조효진 PD, 고민석 PD가 각기 다른 장소에서 랜선으로 참석했다.

 

이승기는 “국적이 다른 두 친구가 브로맨스 여행을 떠나는 여행기”라며 “단순한 여행이 아닌 팬 여러분들의 초대를 받아서 하는 여행으로, 저희도 처음이라 두렵기도 했지만 너무 즐거웠다. 요즘 같이 여행을 갈 수 없는 시기에 만족을 줄 수 있는 랜선 여행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승기는 ‘투게더’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아시아의 스타 류이호 씨가 함께 해준다는 이야기를 듣고 저 친구와 진정한 친구가 되고 싶다는 마음으로 참여하게 됐다”고 전했다.

 

 ‘안녕하세요 저는 류이호입니다’라는 한국어로 첫 인사를 건넨 류이호는 먼저 이승기와 랜선으로 인사를 주고 받았다.

 

무엇보다 류이호는 첫 한국형 예능 버라이어티에 출연해 24시간 카메라가 켜 있는 현장 상황에 굉장히 놀랐다는 후문이다.  이에 류이호는 “PD님이 승기 씨와 저를 방으로 안내하고 ‘여기가 두 분이 지내실 방입니다’ 했을 때 너무 놀랐다. 저는 촬영 후 개인 숙소로 돌아가는 줄 알고 세면도구도 챙기지 않았는데 그 방 안에서 같이 자야 한다고 해서 놀랐다”고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이렇듯 '예능 고수' 이승기와 '예능 초보' 류이호의 만남은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투게더’는 이승기와 류이호, 언어도 출신도 다른 두 명의 동갑내기 스타가 아시아 방방곡곡을 돌며 팬을 찾아 떠나는 힐링 여행 버라이어티로, 닮은 꼴 두 스타의 만남만으로 폭발적 관심을 받고 있다. 실제로 이날 두 사람은 닮은 꼴 미소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여행 내내 ‘예능 초보’ 류이호가 ‘승기 씨’를 애타게 찾았다는 폭로가 이어졌고, 이에 이승기는 “예능을 처음 하는 것을 떠나 너무 열심히 해주셨다. 밝은 리액션 때문에 말이 통하지 않아도 기분이 좋아지는 특별한 경험이었다. 그래서 서로를 애타게 찾지 않았나 생각된다”고 전했다

.

류이호는 “승기 씨가 구세주였다. 승기 씨를 관찰하면서 촬영했다. 제가 한국어를 정말 못해서 영어로 소통을 많이 했는데 그런 과정에서 좋은 관계를 쌓은 것 같다. 처음에 그래서 감독님이 저를 찾는다고 했을 때 진짜인가 했다. 제가 한국어도 못하는데 난처해 지는 건 아닌가 걱정했다”고 밝혔다.

 

조효진 PD는 “두 남자의 ‘투’, 팬들이 함께 한다는 의미에서 ‘투게더'”라며 “팬들의 삶 속으로 직접 뛰어들어가는 생동감 있는 여행”이라고 프로그램 기획 의도를 밝혔다.

 

고민석 PD는 "팬 분들을 만나러 가는 여행이라 팬분들 사연을 최우선으로 했다. 좋은 곳이 너무 많아서 팬 분들에게 추천을 받았고 너무 다양하고 좋은 곳을 소개해 주셔서 두 사람의 취향을 고려해 다양하고 매력적인 도시를 선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현지 팬들이 사랑하는 스타를 위해 직접 선정한 여행지인 인도네시아의 욕야카르타와 발리, 태국의 방콕과 치앙마이, 네팔의 포카라와 카트만두까지 '투게더'의 여정은 오는 26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출처=’투게더’ 제작발표회 생중계 캡쳐화면]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