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8,006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이원일 약혼녀' 김유진PD 측, "허위사실·악성댓글·협박에 법적대응" 입장

    [스타]   |   2020-05-04 17:36 | hit : 162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원일 셰프의 예비 신부인 김유진PD가 학교 폭력 논란에 휩싸이며 극단적인 선택 후 병원에서 의식을 되찾은 가운데,  김 PD의 가족이 법적 강경대응 입장을 발표했다.

 

김유진 PD의 언니라고 밝힌 한 네티즌은 4일 자신의 SNS를 통해 "먼저 제 동생 김유진 PD의 일로 많은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저희 가족은 과장된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거짓 내용과 도 넘은 비판에 진실을 밝히려고 합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우선 제 동생을 향한 무분별한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행위가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 김유진 PD를 보호하기 위해 민·형사 법적 대응을 진행하려고 합니다. 관할 사법 당국에 고소할 예정입니다"라고 알렸다.

 

또 "김유진 PD는 혼자만 감당하고 참으면 되겠지 하고 스스로의 상처를 애써 간과하고 넘겨왔지만, 허위사실 유포와 악성 댓글에 시달렸고, 심지어는 피해 제보자가 시켰다고 주장하는 그녀의 국내에 있는 지인으로부터 4월 30일부터 협박성 메시지, 전화 40회가 걸려왔습니다"라고 밝혔다.

 

덧붙여 "저희 가족은 묵과하고 참음으로써 결과적으로는 동생과 가족, 그리고 동생과 연결된 모든 사람들에게 엄청난 해악을 준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익명성에 편승해 악의적인 의도와 비방 목적으로 허위 사실을 거듭 유포하고 인신 공격을 하여 동생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일을 방치하는 것이 옳지 않다고 판단하였습니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끝으로 "앞으로 계속 동생을 향한 허위사실 게재, 모욕, 명예훼손 등 악의적인 비방 행위가 발견되었을 경우, 증거 자료를 확보하여 적극적으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입니다. 아울러 이 모든 행위에 대해서는 합의나 선처는 절대 없음을 강력히 말씀드립니다"라며 "다시 한번, 김유진 PD의 일로 많은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김유진 PD는 이날 새벽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가족에게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현재는 의식을 되찾고 일반 병실에서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유진 PD는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하기 전 자신의 SNS에 "억울함을 풀어 이원일 셰프, 그리고 우리 두 사람의 가족들에게 더 이상의 피해가 가지 않길 바라는 것뿐이다. 내가 모든 것을 안고 가겠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하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앞서 김유진 PD는 이원일 셰프와 결혼을 앞두고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동반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김 PD가 과거 학교 집단 폭력 가해자의 주동자라는 주장이 제기돼 '학교 폭력 논란'으로 도마 위에 올랐다.  

 

결국 이원일 셰프와 김유진 PD는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 하차 의사를 밝히고, 자필 사과문을 올린 바 있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출처= 김유진PD 언니 SNS]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