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7,837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진태헌·박시은 부부가 입양을 통해 한 대학생의 아빠·엄마가 됐습니다.

 

지난 28일 진태헌·박시은 부부는 SNS를 통해 두 명에서 세 명이 된 가족 사진을 공개하며, 직접 입양 소식을 전했는데요.

 

해당 글에 따르면, 두 사람은 2015년 8월 결혼 후 신혼여행으로 떠난 제주도 천사의집 보육원에서 입양한 딸을 처음 만났습니다.

 

당시 지금의 '딸'은 고등학생인 '조카'로 불리며, 두 사람과 함께 했다는데요.

 

진태헌·박시은 부부는 '조카가 고등학교때 처음만나 지금까지 이모 삼촌으로 지내왔다'면서 '방학때마다 제주도에서 함께 시간을 보냈고, 대학 입시 때도 함께 학교 시험을 보러 다녔고, 대학에 합격에 서울에 올라와서도 늘 함께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이제 저희 조카는 편입도 해야하고 졸업하고 취직도 해야하고,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결혼도 해야 하는데 가정을 꾸리기 전까지 앞으로 혼자서 해야할 일들이 너무 많다'면서 '저희 부부가 이제 이모 삼촌을 멈추고, 진짜 엄마 아빠가 되어주기로 했다'고 입양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입양은 오래 전부터 우리 부부가 노력하고 생각해왔던 것이고 소외된 이웃을 도와야한다고 저희가 믿는 하나님에게 배워왔던 것'이라며 '앞으로 현실적인 문제들이 있겠지만 그마저 다 함께 경험하는것이 가족이니, 어려움이 있어도 함께 하기로 했다'고 다짐하기도 했는데요.

 

진태헌은 '와이프 닮은 아가도 낳아야 하고 또 다른 아이들도 함께 가족이 되어가야 한다'며 '응원 많이 해 달라'고 당부하기도 했습니다.

 

앞서 진태헌·박시은 부부는 SBS 드라마 '호박꽃 순정'을 통해 인연을 맺은 뒤, 5년 간의 열애 끝에 2015년 웨딩마치를 울렸습니다.

 

당시 두 사람은 신혼여행을 떠나, 봉사활동으로 뜻깊은 시간을 보낸다고 알려져 감동을 안기기도 했는데요.

 

kstarnews는 신혼여행을 떠나는 진태헌·박시은 부부를 공항에서 단독으로 만나, 관련 이야기를 들어본 바 있습니다.

 

 

[현장음: 기자]

'신혼여행 가셔서 뜻깊은 일 하신다고 들었어요!'

 

[현장음: 박시은]

'아이들 만나서 재미있게 함께 놀고 싶고.. 저희가 뭔가.. 하나 되면서 누군가가 행복했으면 좋겠다는 마음에서..'

 

[현장음: 진태현]

'좋은 일이라기보다 저희가 아마 더 즐거울 거 같아요 즐겁고 재미있게 보내고 올 것 같습니다'

 

 

2세 계획도 엿들을 수 있었는데요.

 

 

[현장음: 진태현]

'자녀 계획은 생기는대로.. 생기는 대로!'

 

[현장음: 기자]

'허니문(베이비)를 바라시는 분들이 많더라고요!'

 

[현장음: 진태현]

'허니문 베이비요?! 그건 저희가 알아서 하겠습니다 그건 저희가 알아서 하고..하하하!'

 

 

'행동으로 보여주는 부부가 되겠다'고 굳은 사랑을 맹세했던 진태헌·박시은 부부!

 

 

[현장음: 진태현♡박시은]

'저희 잘살겠습니다 행동으로 보여드리는 부부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다짐대로 두 사람은 많은 이들의 귀감이 되며, 선한 영향력도 행사하고 있는데요.

 

누리꾼들은 진태헌·박시은 부부의 입양 소식에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텐데 대단하다', '예쁜 부부다' 등의 반응을 보내며 따뜻한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kstarnews 이보람입니다.

 

 

#진태헌 #박시은 #선행 #진태헌박시은부부 #입양 #대학생딸입양 #진태헌인스타그램 #박시은인스타그램 #제주도신혼여행 #천사의집 #진태헌박시은결혼 #호박꽃순정 #웨딩마치 #봉사활동 #쨈이슈다 #가슴으로낳은딸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