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758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아름다운 배우, 고 전미선 님을 잊지 않겠습니다" 지난 15일 언론 시사회에서 첫 공개된 영화 '나랏말싸미'의 엔딩 크레디트에 등장한 자막인데요.

고 전미선 씨의 유작 '나랏말싸미'의 개봉을 앞두고 고인을 향한 그리움이 더욱 짙어지고 있습니다.

앞서 '나랏말싸미' 측은 "고인을 향한 애도의 뜻을 담아 언론 배급 시사회를 제외한 모든 홍보 활동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힌 바 있는데요.

영화사 두둥의 오승현 대표는 이날 언론시사회 무대에 올라 고인에 대한 안타까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습니다.

 

[현장음: 오승현 대표]

"고인을 진심으로 애도하는 마음이 먼저라고 생각했습니다 영화 개봉을 연기해야 한다는 의견까지 나와서 유족분들과도 이야기를 나눴었습니다.

저희 일정을 최소화했습니다 저희의 진심이 왜곡될까 조심스러운것도 사실이지만 여러분이 함께해 주시리라 생각합니다"

오 대표는 "유족들이 고인의 마지막이 담긴 영화를 많은 분들이 함께해 좋은 영화, 최고의 배우로 기억되기를 바란다"고도 전했습니다.

극 중 고 전미선 씨는 백성들이 문자를 깨우치기를 바라는 세종과 각 나라의 언어에 능통한 승려를 연결해주는 '소헌왕후' 역을 맡았는데요.

'소헌왕후'는 숭유억불 기조가 강했던 조선시대에 불심이 깊다는 이유로 대신들에게 공격을 받는 대상으로 그려졌으며, 영화에서는 세종이 소헌왕후가 세상을 떠난 뒤 불당에서 그의 명복을 빌어주는 의식을 지내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세종'역의 배우 송강호는 고인을 떠나보낸 뒤, 영화 촬영 당시 상황을 떠올리며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털어놨는데요.

송강호는 "영화 속과 현실에서 이런 결과가 되니까 영화를 보면서 이루 말할 수 없었던 착잡함이 있었다"며 "이 영화가 슬픈 영화가 아니라 '슬픔을 딛고 아름다운 영화로 남지 않을까'라는 생각으로 마음을 다잡고 있다"고 담담히 말했습니다.

박해일 역시 고 전미선 씨를 향한 짙은 그리움을 감추지 못했는데요.

박해일은 "선배님과 과거에 촬영했던 얘기도 하고 작품에 대한 설렘도 나눴다. 그런 시기와 추억이 얼마 되지 않았는데 이 자리에 함께하지 못해 너무 안타깝다"면서 "선배님의 마지막 작품을 함께하게 돼 너무나 영광이었다"고 전했습니다.

고인을 추모하는 배우들과 제작진의 이야기가 나오자 온라인을 통해 고인을 추모하는 열기가 다시 번지고 있습니다.

16일 오전 한 포털사이트 검색어에는 고 전미선 씨의 이름이 오르내리며, 다시금 고인의 사망원인에도 관심이 쏠렸는데요.

앞서 고 전미선씨는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 공연차 전주에 머무르다, 지난달 29일 한 호텔에서 숨진채 발견됐습니다.

당시 소속사 측은 고인의 사망 원인에 대해 "평소 우울증으로 치료를 받아왔다"고 밝히며, 억측과 루머에 대한 자제를 당부한 바 있는데요.

관련 기사에는 네티즌들이 댓글로 그녀의 안타까운 죽음을 추모했는데요.

고 전미선 씨의 생전 마지막 모습이 담긴 영화 '나랏말싸미'는 모든 것을 걸고 한글을 만든 세종과 불굴의 신념으로 함께한 사람들, 또 역사가 담지 못한 한글 창제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리며, 오는 24일 개봉합니다.

kstarnews 이보람입니다.

 

우울감 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거나 기사를 본 뒤 우울감이나 정신적 고통을 느끼셨다면 

자살 예방 핫라인 ☎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미선 #전미선추모 #나랏말싸미 #애도물결 #송강호 #박해일 #송강호전미선 #박해일전미선 #전미선유족 #쨈이슈다 #친정엄마와2박3일 #전미선사망원인 #소헌왕후 #세종 #아름다운배우 #나랏말싸미개봉 #박해일전미선추억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