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7,657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진기주가 안방극장 시청자를 울리며 '안아주고 싶은 여주'로 등극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수목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에서 진기주가 폭풍 오열 연기로 애잔함을 자아냈다.

 

이날 재이(진기주 분)는 윤희재(허준호 분)에 의해 자신의 부모님이 살해 된 피해자로 섹션 TV 인터뷰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후 한재이는 적막하고 온기 없는 집안으로 들어와 벽에 걸린 부모님의 영정사진을 보며 참아왔던 서글픈 눈물을 흘렸다. 힘든 상황에서도 애써 웃어보이며 씩씩하게 버티던 재이였기에 마침내 터진 시린 눈물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아프게 했다.

 

또 한재이는 유가족들의 비난과 폭언을 듣는 도진(장기용 분)을 와락 안은 채 아픈 눈물을 흘렸다.

 

이후 유가족들이 모아 놓은 피켓과 희생자 사진을 본 재이는 부모님의 죽음과 유가족들에게서 느껴지는 슬픔, 도진에 대한 복합적인 감정이 뒤섞인 폭풍과도 같은 서러운 눈물샘이 왈칵 터졌다.

 

눈빛 하나 표정 하나까지 캐릭터가 처한 상황에 완벽히 녹아 든 진기주는 처절함부터 애잔함까지 촘촘한 표현력이 고스란히 드러나 극의 감정선을 최대치로 이끌었다는 반응이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매주 수,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K STAR 조수희 기자, sooheejo@naver.com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