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7,67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국가대표 축구 선수 출신이자,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아빠 어디가]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송종국 씨가 배우 박잎선 씨와 이혼한 사실이 전해졌습니다. 해당 프로그램에서 자녀들과 행복한 모습을 보여줬던 두 사람의 이혼 소식에 지아 양과 지욱 군에 대한 걱정의 목소리도 높은데요. 자세한 내용 취재 기자 연결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보람 기자?


[현장음: 이보람 기자]

네 이보람입니다.


Q) 네, 앞에서도 말했듯 정말 단란해 보이는 한쌍이었는데요. 갑작스런 이혼 소식에 많은 분들이 충격을 받은 모습입니다. 알려진 이혼 사유가 있나요?

A) 네 그렇습니다, 어제(6일) 오후 각종 인터넷 포털 사이트의 검색어 상위권은 송종국 씨의 이름이 자리했습니다. 이유는 말씀하신 것처럼 송종국 씨가 아내 박잎선 씨와 이혼한 사실이 전해졌기 때문인데요. 두 사람은 지난 2006년 12월 결혼식을 올린 뒤, 결혼 9년 만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됐습니다. 처음 이러한 소식이 보도될 당시, 일부 매체는 송종국-박잎선 부부가 이혼 소송을 진행한다고 보도했었는데요. 하지만 확인 결과 두 사람은 지난 추석 이후 이혼하기로 원만히 합의하고 법원에 관련 서류를 제출했습니다.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신 것처럼 송종국-박잎선 씨는 슬하에 딸 지아 양과 아들 지욱 군을 두고 있죠. 두 사람이 이혼을 하게 되면서 자녀들에 대한 친권과 양육권은 박잎선 씨가 갖기로 하고, 현재 박잎선 씨가 네 가족이 함께 살던 자택에서 두 아이들과 생활하고 있는데요. 송종국 씨는 갈등이 심화된 시기부터 따로 나가 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송종국 씨의 소속사 측은 언론을 통해 알려진 대부분의 내용들이 맞다고 인정하면서도 이혼 사유에 대해서는 말을 아끼는 모습이었는데요. 관계자는 '성격 차이'라고 짧게 설명했지만, 정확한 사유가 밝혀지지 않아 여러 가지 추측이 나오고 있는 상황입니다.

Q) 이혼 소식이 전해진 직후 박잎선 씨가 한 매체를 통해 심경을 밝혔는데 어떤 내용이었나요?

A) 네, 박잎선 씨가 한 매체를 통해. '2년 전 즈음 [일밤-아빠 어디가]라는 방송을 마치고부터 부부 사이에 문제가 생겼다'면서 '서로 편지도 쓰고, 무작정 기다려보기도 했는데 결국 떨어져 살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송종국, 박잎선 씨는 최근 1년 사이 갈등이 걷잡을 수 없이 커졌고, 더는 한 집에 살 수 없게 됐다는데요. 박잎선 씨는 이혼 전, 이미 별거 생활을 해왔다고 전하면서 '부부라는 게 몸이 떠나면 마음도 멀어지는지 2년 동안 2번 정도 집에서 마주치고, 그마저도 내가 피해 줬다'고 갈등을 해결할 수 없었던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양육권은 자신이 가졌지만 송종국과 서로 각자 잘 돌보기로 했다고도 했고요. 송종국이 아이들을 데려 가 아빠로서의 역할을 잘 하고 있다고도 덧붙였습니다.

Q) 송종국-박잎선 부부의 이혼 소식에 대중이 더욱 안타까워하는 이유는 한 방송을 통해 자녀들이 노출됐기 때문인데요. 아이들에 대한 우려와 걱정이 많은 분위기예요.

A) 네. 송종국 씨는 딸 지아 양과 함께 MBC [일밤-아빠 어디가]라는 예능 프로그램에 장기간 출연했는데요. 당시 시청자들은 이 부녀의 모습에 마치 자신의 친척을 보는 것과도 같은 친근한 반응을 보였고, 더불어 종종 함께 출연하는 박잎선 씨, 또 아들 지욱 군에게도 많은 관심을 보인 바 있습니다. 해당 프로그램을 한 번이라도 봤던 사람이라면 누구나 이들의 이름, 얼굴 등을 알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이 때문에 송종국 씨와 박잎선 씨는 이혼 협의 과정에서 아이들이 상처입지 않도록 하는 것을 제일 우선으로 고려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이혼 사실이 전해지면서 대중의 관심이 이들에게 집중돼, 아직 많이 어린 지아 양과 지욱 군에 대한 걱정의 목소리가 이곳 저곳에서 들리고 있습니다. 현재 아이들이 엄마와만 함께 살고 있기 때문에.. 주변의 다른 친구들과 달리 아빠와 떨어져 사는 것에 대한 상처, 또 그보다 대중들이 보이는 관심에 큰 상처를 받지 않을까 하는 걱정인데요. 박잎선 씨는 이에 대한 부담을 토로하기도 했었죠. 앞서 말씀드린 인터뷰에서 박잎선 씨는 가장 먼저 '우리 지아 학교 가야 하는데..'라며 딸 걱정을 제일 먼저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러면서 '아이들이 인터넷을 하고 있다'고 '자신들에 대한 추측성 기사가 없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는데요. 엄마 박잎선 씨의 바람이 곧 대중들의 바람인데, 부디 지아 양과 지욱 군이 더 큰 상처를 입지 않길 바랍니다.

Q) 유명인 가족의 언론 노출은 친근하게 다가오긴 하지만, 다소 위험성도 있는 것 같은데요. 이제 한 번 돌아봐야 할 때가 아닌가 싶네요?

A) 네, 얼굴이 잘 알려진 유명인들의 경우 일거수일투족이 관심의 대상이자, 이슈거리죠. 몇 해전부터 친근한 스타, 거리감 없는 스타가 메인 주제가 돼.. 스타들의 2세가 등장하는 가족 관련 예능 프로그램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MBC [일밤-아빠 어디가]를 시작으로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SBS [오 마이 베이비], [아빠를 부탁해] 등 많은 방송사에서 서로 앞다퉈 '가족 예능'을 편성했고, 또 지금도 방영되고 있는데요. 이런 가족 예능은 시청자에게 큰 인기를 끌 뿐만 아니라 출연 스타들이 기존에 보여왔던 이미지와 달리, 친근한 이미지를 선보여...대중에게 새롭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가 되는 긍정적인 측면이 있는가 하면, 부정적인 측면도 존재합니다. 대게 스타가 아닌 스타들의 가족의 경우가 그러한데요. 방송 출연 후, 얼굴과 이름이 알려지면 그 외 신상정보가 인터넷을 통해 퍼지는가 하면, 해당 스타가 어떤 문제를 일으키거나 스캔들 등에 휩싸일 경우 본의 아니게 주목받게 되기 때문입니다. 최근 방송인 김구라 씨가 이혼하게 되면서 그동안 김구라 씨와 함께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아들 동현 군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고, 또 변호사 겸 방송인 강용석 씨가 불륜 스캔들에 휩싸이면서 함께 한 방송에 출연했던 아들 세준 군도 인터넷에 오르내렸죠. 이렇게 아이들이 부모님의 일로 인해 불필요한 시선과 관심의 대상이 되어야만 하는 것이.. 아이들의 입장에선 짊어지지 못할 매우 큰 짐이 아닐까 생각되는데요. 스타들을 포함한 유명인들이 언론을 통해 가족을 노출할 때, 다시 한 번 더 고민하고 또 고민해야 하는 부분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Q) 송종국 씨와 박잎선 씨의 향후 일정에 대해서는 전해진 게 있나요?

A) 박잎선 씨 같은 경우에는 과거 한 방송을 통해 '송종국을 만나면서 결혼하면서 배우의 꿈을 접어야 했다'고 말한 적이 있는데요. 한 사람의 아내이자 두 아이의 엄마로 지냈던 박잎선 씨는 [아빠 어디가]에 출연한 후, KBS [해피투게더], SBS [쿡킹 코리아] 등에 출연, 또 각종 화보 촬영에 임하면서 배우로서의 재기를 희망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박잎선 씨는 10kg 가까이 체중을 감량했고 초심으로 돌아가 배우로서의 활동 의지를 다졌지만, 특별한 활동은 없었죠. 더구나 지난 해 이미 소속사와 계약 만료가 됐기 때문에 향후 연예계 활동은 아직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이고요. 반면 송종국 씨의 경우 지난 2012년 3월 축구선수 현역 은퇴를 선언한 후, 2013년 5월부터 MBC 해설위원으로 활동해오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MBC 추석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 스타 선수권 대회]에서 풋살 감독으로 활약하며, 방송에 출연했습니다. 송종국 씨는 이혼 후에도 본업인 해설위원 활동을 계속 이어갈 것으로 전해졌고요. 이외에도 축구 교실 송종국FC를 운영하며 축구 꿈나무 양성에 힘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금까지 K STAR 이보람이었습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