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랭킹쇼] 전체 140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연예계 소식을 키워드로 알아보는 시간 랭킹쇼 하이파이브입니다.

요즘 한국에서 사랑 받는 외국인 여자 스타들이 늘고 있는데요. 

한국에서 다양한 이유로 사랑 받는 외국인 여자 스타들을 랭킹쇼 하이파이브에서 정리해 봤습니다.


# 5위 ‘우월한 외모’ 미란다 커


지난 10월 명동에서 진행된 팬 사인회를 포함에 무려 5번이나 한국을 찾은 미란다 커.


[인터뷰: 미란다 커/10월 팬 사인회 당시]

고맙습니다 만나서 반가워요


코미디 프로그램 출연에서 야구경기 시구까지, 남다른 한국 사랑을 보여준 그녀는

‘미란이’라는 애칭으로 불릴 만큼 우리에게 친숙한 스타인데요. 


[현장음: 미란다 커/6월 시구 당시]

시구를 하려니 굉장히 흥분되네요 감사합니다 I love KOREA


지난 6월 야구 경기 시구자로 참석했을 당시 미란다 커는 핑크색 유니폼에 검정색 레깅스를 매치한 시구패션을 선보였습니다.

세계적인 톱 모델로 활약하고 있는그녀의 환상적인 몸매는  유니폼으로도 감출 수 없었는데요.


[인터뷰: 윤혜미/이미지 스타일리스트]

Q) 미란다 커가 한국에서 사랑 받는 이유는?

A) 동양에서 굉장히 선호하는 살짝 마른 몸매, 거기에 운동으로 다져진 근육들을 뽐내고 있고


미란다 커는 ‘모델 포스’ 넘치는 완벽한 몸매는 물론이고 미모까지 겸비한 스타이기도 합니다.


[인터뷰: 한동훈/경기도 고양시]

Q) 미란다 커의 매력은?

A) 정말 예쁜 거 같아요

[인터뷰: 조현일/경남 진주시]

Q) 미란다 커의 매력은?

A) 예쁘고, 이목구비도 뚜렷해서


그녀는 한 아이의 엄마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의 동안까지 갖췄는데요.

네티즌들 사이에서 그녀는 ‘베이비 페이스 종결자’라고 불리고 있습니다. 

대중들에게 사랑스런 얼굴과 반전 몸매를 가진 베이글녀의 대표주자로 꼽히는 미란다 커. 

그녀의 우월한 외모는 한국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 4위 ‘현모양처’ 야노시호


큰 키에 늘씬한 몸매로 ‘카리스마 시호’로 불리며 일본 여성들이 선망의 대상으로 꼽는 톱모델 야노시호.

그녀가 국내에 얼굴을 알리게 된 건 한 육아예능프로그램을 통해서입니다. 


[인터뷰: 정소라 /대전 서구]

Q) 방송에서 보여지는 야노시호의 이미지는?

A)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추성훈 씨 아내로 나오는데 (남편한테) 너무 잘 하는 거 같고 한국 문화도 잘 이해해주는 거 같아서


야노시호는 국내 대중들에게 톱모델 보다는 '사랑이 엄마',파이터 '추성훈의 아내'로 친숙한데요.


[인터뷰: 윤혜미/ 이미지 스타일리스트]

Q) 한국에서 야노시호가 사랑받는 이유는?

A) 사랑스러운 딸을 안아주는 엄마와 남편을 굉장히 열심히 보필하는 희생적인 여성상까지 해서 굉장히 한국이 원하는 그런 여성상을 보여주고 있어서 야노시호 씨의 주가가 요즘 한창 상승중입니다


지난 4월 야노시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정갈한 한식으로 채워진 시아버지 생일상을 공개했는데요.

그녀는 상차림 인증샷으로 만 점짜리 며느리의 면모까지 입증했습니다.


[인터뷰: 야노시호]

Q) 다시 태어나도 추성훈과 결혼할 거예요?

A) 그렇게 할 거예요


수준급 요리 실력에 남편을 사랑하는 마음까지 갖춘 야노시호, 그야말로 이 시대의 현모양처인데요.

야노시호는 이제 일본을 넘어 한국에서도 워너비 스타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 3위 ‘청순미’ 유민


지난 7월 H.O.T. 출신 가수 장우혁과 수년째 교제중이라는 열애설이 불거져 화제를 모았던 배우 유민.


[인터뷰: 윤혜미/ 이미지 스타일리스트]

Q) 유민은 어떤 배우?

A) 요즘 활동이 좀 뜸 하죠 근데 사실 유민씨 같은 경우가 외국여배우들의 이미지를 확 깨준 첫 번째 주자가 아닐까싶어요 우리나라의 여자보다 더 우리나라 여자 같은 그런 아름다움이 돋보였던 배우죠


그녀는 지난 2001년 한국에서 금요 단막극 [우리집]으로 데뷔했습니다.

유민이 대중의 주목을 받기 시작한건 [천생연분]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하면서부터 인데요.

유민은 [천생연분]에서 청순함으로 함께 출연한 남자 연예인들은 물론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습니다.

이후 드라마 [유리화]를 비롯해 영화 [청연] 등 다양한 작품에서 그녀의 청순한 모습을 만날 수 있었는데요.


[인터뷰: 유민]

저는 일본 내각 정보 조사실 사토 에리코 역할을 맡은 유민입니다.
 

하지만 지난 2012년 방영된  드라마 [아이리스2] 이후 유민을 한국방송에서 찾아보기는 어려웠습니다.


[인터뷰: 유민]

저는 일본에서 영화 찍고 드라마 찍고 계속 그렇게 활동 계속 하고 있었습니다


최근 그녀는 일본 활동에 주력하고 있는데요.

국내 작품에서도 다시 그녀의 청순미를 만나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 2위 ‘SEXY' 제시카 고메즈


177cm 장신에 완벽한 바디라인을 자랑하는 호주 출신의 모델 제시카 고메즈.

그녀의 이름만 들어도 가장 먼저 떠오르는 단어는 섹시인데요.


[인터뷰: 오태경/ 서울 마포구]

Q) 제시카 고메즈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는?

A) 섹시해서요 섹시하잖아요


제시카 고메즈가 한국에서 이름을 알리건 한 휴대폰 광고를 통해서입니다. 

당시 대한민국은 그녀의 비키니에 취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제시카 고메즈 열풍에 달아올라 있었는데요.


[인터뷰: 윤혜미/이미지 스타일리스트]

Q) 제시카 고메즈의 매력은?

A) 제시카 고메즈 같은 경우에는 섹시의 심벌이죠 몸매만 봐도 그렇게 활동하는 모든 영역들이 남성들의 심금을 울리기에 아주 좋은데


과거 한 주류광고에서 그녀는 이민호의 파트너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는데요.


[인터뷰 : 이민호/2009년 인터뷰 당시]

Q) 제시카 고메즈는 어떤 이미지?

A) 좀 묘하고 섹시하고


함께 광고를 촬영한 이민호가 꼽은 그녀의 매력도 단연 섹시였는데요.

스타도 인정한 그녀의 섹시함 덕분에 그녀는 광고계의 블루칩으로 떠올랐습니다.

제시카 고메즈는 커피, 속옷, 워터파크까지 다양한 광고를 통해 육감적인 몸매를 보여줬는데요.

그런가하면 그녀의 섹시함은 광고뿐 아니라 다양한 활동으로도 팬들에게 각인됐습니다.

다이어트 비디오에서는 탄력 넘치는 몸매를 만드는 비법을 공개하며 그녀의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는데요.

가벼운 트레이닝 복 차림에도 건강한 섹시미를 보여줬습니다.

지난 2012년에는 [댄싱 위드 더 스타]에 출연했는데요.

방송에서 그녀는 화려한 춤 실력을 뽐내는가 하면 파격적인 무대의상으로 남성들의 뜨거운 시선을 한 몸에 받았습니다.

다방면에서 언제나 새로운 섹시미를 보여주고 있는 제시카 고메즈.

그녀는 이 시대의 진정한 '섹시 아이콘’으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 1위 ‘천의 얼굴’ 탕웨이


매 작품마다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는 카멜레온 같은 배우 탕웨이.

그녀를 세계적인 스타로 만들어준 영화 [색, 계]에서 탕웨이는순수와 유혹을 넘나들며 관객들을 영화에 몰입하게 만들었습니다.

현빈과의 호흡으로 화제를 모았던 영화 [만추]에서 탕웨이는 ‘애나’ 역으로 분했었는데요.

극중에서 그녀는 슬픔에 잠긴 사형수와 낯선 남자와 사랑에 빠진 여자의 두 얼굴을 완벽하게 그려냈습니다.

그녀의 팔색조 매력은 스크린 밖에서도 만날 수 있는데요.

영화 [만추]시사회 당시 고혹적인 드레스 자태로 나타난 탕웨이는 휴대전화 알림음을 흉내 내 귀여움을 
 

[현장음:탕웨이/영화 [만추] 시사회 당시]

현빈 왔숑 현빈 왔숑


스마트 TV 광고에서는 사랑스러운 눈웃음으로 러블리함을 선사했는데요.

언제 어디서나 상상 그 이상의 매력을 선보여온 탕웨이.

지난 7월 그녀는 영화감독 김태용과 비밀 결혼식을 올리면서 ‘한국의 며느리’가 됐는데요.


[현장음: 취재진]

두 분 비밀결혼하신 소감 좀 짧게 들을게요~

[현장음: 김태용]

아닙니다~ 저희가 늦어서..죄송합니다

[현장음]

손한번 흔들어주세요


탕웨이는 최근 중국에서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남편 김태용과 한국 작품을 꼭 같이 하고 싶다'는 소망을 드러냈는데요.

새로운 한국 작품을 통해  탕웨이가 보여줄 또 다른 그녀의 매력에 벌써부터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