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랭킹쇼] 전체 140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눈이 즐거워지는 랭킹쇼! 꽃미남 여심전심 랭킹쇼시간입니다.

수능시험을 맞아 엄친아 스타들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데요.

이승기-임시완씨처럼 누구나 다~ 아는 엄친아스타들이 있는가 하면 보기와 달리 의외~로 엄친아인 스타들도 있습니다.

상상 그 이상의 매력을 가진 의외의 엄친아 스타들, 꽃미남 여심전심 랭킹쇼에서 만나볼게요.

시현씨~

안녕하세요~ '꽃요일'의 남자 꽃미남 여심전심 랭킹쇼 정시현입니다.

2015학년도 수학능력시험이 드디어 마무리됐는데요.

매년 화제가 되곤 했던 수험생 스타 소식이 올해는 어째 거의 들리지 않더라고요.

무리해서 대학에 입학하기 보다는 연예활동에 충실하겠다는 스타들이 늘고 있기 때문일 텐데요.

다음 달이면 만기 전역하는 유승호씨도 이유 있는 대입포기로 화제를 모은바 있죠.

이렇듯 과감하게 대입을 포기한 스타들이 있는가하면 의외로 엄친아인 스타들도 있어 눈길을 끌고 있는데요.

오늘 꽃미남 여심전심 랭킹쇼에서는 생각지도 못한 의외의 엄친아 스타들의 모든 것을 전해드립니다.

첫 번째 만나볼 엄친아 스타는 혼자 사는 모습이 매력적인 강남씨입니다.

이 남자의 혼자 사는 모습이 얼마나 매력적인가~ 하면 혼자 사는 모습을 공개하자마자 한 달 사이 통장잔고가 256배가 껑충 뛰는 기염을 토했죠.

넘치는 매력으로 통장은 급성장 했지만, 사실 강남씨가 엄친아라 하기엔 좀 거리가 있어 보이는데 강남씨가 진짜 엄친아에요?


# 5위 강남

어딘가 모르게 허술하고 제멋대로인 강남! 얼핏 보기엔 그렇지만 그에게는 나름의 법칙이 있습니다.

무언 갈 외울 땐 지인의 이름을 총 동원하고 모를 땐 무조건 물어보기 스킬 사용하는데요.

그런 강남이 애용하는 고민 해결처는 114, 아니 요즘은 120 다산콜센터죠.

이렇게 엉뚱한 강남이 엄친이라니~


[인터뷰:이태성]

아 말도 안돼


지금부터 집중하세요~ 강남으로 말씀드리자면 일본어는 물론 한글에 영어까지 능통하고요.

하와이 유학 당시 익힌 서핑 실력은 처음타본 스케이트보드도 제것인양 자유자재로 다루게 했습니다.

또 강남은 악보가 없어도 능숙하게 피아노도 치는 남자이기도 한데요.

강남이 알려지면 알려질수록 조금씩 드러나는 엄친아 포스! 감기와 사랑, 그리고 엄친아는 감출 수 없다더니 다 강남을 두고 한 말이었나 봅니다.

생각해보면 모국어도 아닌데 이정도의 의사소통이 가능하다는 것 어지간한 머리로는 쉽지 않을 텐데요.

이때부터 우리는 강남씨의 엄친아 가능성을 의심해봤어야 합니다.

하지만 이어질 의외의 엄친아 스타는 의심의 여지가 전~~~~혀 없었기 때문에 더욱 놀라운데요.

개그맨 김경진씨가 엄친아라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김경진씨의 학창시절은 화려하다는 말로는 부족합니다.

학창시절 반장을 도맡아 했음은 물론이고요.

고교시절 전교 1등을 5번이나 차지한 수재였는데요.

대학교에서도 올 A+에 장학금까지 받던 리얼 엄친아였다고 하더라고요.

이렇듯 의외로 엄친아였던 김경진씨는 매우 김경진씨다운 이유로 공부에 올인했는데요.

학창시절부터 콤플렉스였던 코를 수술하기 위해 전교1등의 성적표를 거머쥔 김경진씨~ 그런데.. 코를 손대면 얼굴 전체를 고쳐야한다는 진단에 코수술을 포기했다는 안타까운 사연입니다.

이렇듯 겉모습으로는 쉽게 판단할 수 없는 게 엄친아인데요.

이번 주인공 역시 그렇습니다.

야경꾼부터 야구선수까지 안 해본 캐릭터가 없지만 결국 시청자들의 뇌리 속엔 거지 ‘맨발’인 윤태영씨.

누구보다 거지 역할을 제대로 소화해낸 그가 사실은 엄친아라더라~는 사실이 알려졌을 때! 연예계는 말 그대로 발칵 뒤집혀졌었죠.

알고 보니 엄친아 의외의 엄친아 반전 엄친아 윤태영씨의 리얼 엄친아 라이프가 지금 공개됩니다.


# 3위 윤태영

연예계 대표 엄친아로 유명한 이서진! 그가 진짜 엄친아로 윤태영을 꼽아 눈길을 끌었는데요.

윤태영은 데뷔 초, 거지 중에서도 상거지를 연기하며 지금까지도 그 때의 별명으로 불리고 있죠.


[인터뷰:윤태영]

굉장히 흡사하다고 많이 이야기 해주세요


하지만 이 모습은 단지 서민 코스프레일 뿐! 이 남자 알고 보면 born to the 엄친아입니다.

날 때부터 금 숟가락을 물다 못해금테까지 확실하게 두르고 태어났다는 윤태영! 그의 리얼 엄친아 라이프는 그의 결혼식에서 증명됐는데요.

2007년 치러진 윤태영의 결혼식에는 이명박 전 대통령을 비롯해 정-재계 인사 200여명이 참석해 결혼식이 열린 S호텔 주변 교통을 마비 시켰다는 전설이 내려오고 있죠.


[인터뷰:윤태영]

시청하시고 난 후에 많은 분들이 또 평가를 해주시겠죠


대한민국에서도 손꼽히는 S전자의 비상임고문 윤종용씨의 외아들인 윤태영은 들리는 소문에 의하면 상속받을 유산만 500억 원대에 이른다고 하는데요.

집안만 좋다고 엄친아가 될 수 없는 법입니다.

이 남자~ 좋은 집안에서 공부도 열심히 했는데요.

윤태영의 최종학력은 일리노이주 웨슬리안대학 경영학과 졸업! 이만~하면 의외의 엄친아 자리! 내줘도 좋을 것 같죠?


[인터뷰:이서진]

사실 뭐 제가 의도해서 된 게 아니라


엄친아 인증으로 윤태영씨만큼이나 반전을 불러온 스타가 또 있습니다.

구 양배추, 현 조세호씨인데요.

요즘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통해서 그 매력을 빵빵 터트리고 계시죠.

조세호씨는 어딘지 모르게 허당기를 보이면서도 은근슬쩍 내비치는 엄친아 포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데요. 어디서 본거 같은데 누구지???


# 2위 조세호


[인터뷰:조세호]

무조건 갑이 되어야겠다 그 생각만 갖고 있는 것 같아요


언제나 슈퍼갑을 꿈꾸지만 현실은 동네 북!


[인터뷰:탁재훈]

어디라고 누워서 먹겠다고

[인터뷰:뮤지]

아직도 정신을 못 차린 게냐?

[인터뷰:조세호]

그동안 잘못했던 것들을 다 반성하게 돼요


이 남자가 엄친아라니 리얼리?!


[인터뷰:김준호]

난리가 났어요 필립이가


엄친아 끝판왕이라 불리는 이필립도 울고 갈 의외의 엄친아 조세호!

조세호는 어린 시절 일본에서 영어유치원을 다니면서 섭렵한 영어와 일어

훈민정음-원소기호-수학공식을 줄줄 외는 박학다식함

여기에 피아노 실력에 요리 실력까지 갖춘 알고 보면 로맨틱한 진짜 엄친아인데요.


[인터뷰:조세호]

저는 알고 보면 로맨티스트적인..


하지만 이렇게 증거를 들이대도 조세호가 엄친아라는 사실을 믿지 않는 사람들이 있죠 오죽~하면 30억 재벌설까지 등장했을 정도인데요.

아니 누가 안 믿는 거야 누가?!!   


[현장음:조세호]

저는 이상하게 자꾸 준호형 밖에 생각이 안 나네요


의외의 엄친아! 대망의 1위는~ 이순재씨입니다.

세월의 흔적에 가려진 비주얼만큼이나 그의 엄친아포스 역시 시간이 지남에 따라 조금씩 옅어졌는데요.

하지만 이순재씨는 엄친아하면 절대 빼놓을 수 없는 스타죠.

서울대 54학번 살아있는 근현대사 교과서 감히 누가 이 남자를 엄친아라 부르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 1위 이순재

여행 예능프로그램에서 유창한 독일어 실력을 공개해 화제를 모은 이순재.

그의 독일어 실력은 서울대 54학번 시절,철학 전공과목을 원서로 공부하기 위해 익혔다고 하는데요.


[인터뷰:이순재]

농담 가운데 깊은 일상이 있고 농담 가운데 진실이 있고


철학과 출신답게 하는 말도 남다른 꽃할배 이순재. 그는 서울대 출신의 '원조 엄친아'로 14대 국회의원까지 지낸 엘리트입니다.


[인터뷰:이순재]

가장 중요한 게 사람이 되가는 겁니다 공부만 잘 하고 사람이 안 됐으면 이거 문제에요


하지만 요즘 이순재에겐 엄친아라는 수식어보다 꽃할배라는 수식어가 더욱 익숙한데요.

비록 세월에 지워져 엄친아로 꼽히진 않지만 누가 뭐래도 원조 엄친아는 단연 이순재입니다!


[인터뷰:이순재]

바뀌었으면 하는 생각이 좀 있었는데

[인터뷰:신구]

아직도 빈틈이 많은 것 같아요


의외의 엄친아 스타들이야 말로 자신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한 진짜 엄친아가 아닐까 싶은데요.

수험생여러분들~ 수능 보느라 고생 많으셨고요.

최선을 다한 만큼 좋은 결과 있길 바랄게요!

그럼 저는 여기서 이만 인사드리겠습니다.

‘꽃요일’에 다시 만나요 안녕~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