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인터뷰] 전체 89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드라마 [구가의 서]에서 비열한 악역 서부관 역으로 존재감을 드러낸 배우가 있습니다.

바로 윤주만 씨인데요.

극중 비열하다 못해 ‘국민 첫사랑’ 수지를 총으로 쏘기까지.

주진모 씨와 장동건 씨를 닮은 훤칠한 외모의 배우 윤주만 씨를 프로필 촬영 현장에서 만났습니다. 강주영 기잡니다.


이리 보면 주진모.


[현장음: 윤주만]

개인적으로 주진모 선배님을 좋아하거든요


저리 보면 장동건.


[현장음: 윤주만]

장동건 선배님을 닮았다는 얘기를... 17년을...


훤칠한 외모에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그리고!


[현장음: 윤주만]

중학교 1학년 때부터 고등학교 3학년 때까지 오락부장을 할 정도로


솔직하면서도 유쾌한 모습이 매력적인 배우 윤주만을 프로필 촬영 현장에서 만나봤습니다.


[현장음: 윤주만]

안녕하세요 [생방송 스타뉴스] 시청자 여러분 윤주만입니다 반갑습니다


윤주만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구가의 서]에서 비열한 악역 서부관 캐릭터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는데요.


[인터뷰: 윤주만]

Q) [구가의서]에서 악역 서부관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는데?

A) 악역을 해본 적이 없었거든요 변화를 줄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들어서 대본을 보자마자 이거는 내가 해야겠다라는 생각이 확 들어서 감독님께 계속 찾아가서 말씀을 드렸죠


무엇보다 극중 ‘국민 첫사랑’ 수지를 총으로 쏘면서 주목을 받았습니다.


[인터뷰: 윤주만]

Q) 극중 ‘국민 첫사랑’ 수지를 총으로 쐈는데?

A) 대본을 보고 제가 정말 죽을 짓을 하는 구나 저는 서부관이니까 쏘긴 쐈는데 그 이후에 서부관 킬링 원정대라고 해서 그런 게 모집되고 있더라고요


모델 출신으로 [추노] [시크릿 가든] [신사의 품격] 등 인기 드라마에서 얼굴을 비쳤던 윤주만.

그가 도전해보고 싶은 연기는 바로,


[인터뷰: 윤주만]

Q) 앞으로 도전해보고 싶은 연기는?

A) 코미디를 해보고 싶어요 생긴 게 강하게 생겨서 사람들이 망가지는 모습을 상상을 못하더라고요 저는 충분히 망가지는 것도 자신 있거든요


호흡을 맞춰보고 싶은 여배우로는 이나영을 꼽았습니다.


[인터뷰: 윤주만]

Q) 연기 호흡을 맞춰보고 싶은 여배우?

A) 얼마 전에 원빈 선배님과의 열애 기사가 난 걸 보고 잠깐 동안 가슴 아팠었는데요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이나영 선배님과 같은 작품에서 멜로까진 아니더라도 보디가드 정도라도


배우로서 한층 성장하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는 윤주만.


[인터뷰: 윤주만]

Q) 시청자 여러분께?

A) [생방송 스타뉴스] 시청자 여러분  앞으로 항상 정진하는 배우 윤주만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건강하세요


앞으로 더 많은 작품에서 다양한 연기활동을 펼칠 수 있길 응원합니다. Y-STAR 강주영입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