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체 1,865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K현장] 이승윤, "바코드 찍힌 앨범은 처음…모든 것 쏟아 넣어"

    tag이승윤, 폐허가 된다 해도

    [음악]   |   2021-11-24 14:37 | hit : 344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STARNEWS 김유진 기자] 가수 이승윤이 정규 앨범 발매 소감을 밝혔다.

 

이승윤은 24일 오후 서울시 용산구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새 정규 앨범 ‘폐허가 된다 해도’ 발매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이승윤은 "올해 33살인데, 바코드가 찍힌 앨범은 처음 내봤다"고 말했다.

 

그는 "예전에 음원 사이트에 올린 앨범이 있었는데 지금은 내린 상태라 0집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앨범에는 제가 3~4년 동안 공연하면서 부른 곡들이 담겨있다. 어떻게 낼지 고민하다가 ‘한 번에 담아보자’ 해서 발매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앨범이 저의 정점이 아닐까 싶다"면서 "완성도 측면에서 봤을 때 이런 앨범을 다시 낼 수 있을까 싶다. 제 모든 것을 쏟아 넣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승윤의 새 앨범 '폐허가 된다 해도'는 자작곡으로 9개 트랙을 꽉 채운 앨범이다. 오늘(24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케이스타뉴스 김유진 기자 jjin@ihq.co.kr [사진제공=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