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979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음원 사재기 논란' 영탁 소속사, "의도적인 음해 세력 있어…선처 없다" (공식)

    tag영탁, 밀라그로

    [이슈]   |   2021-11-19 18:39 | hit : 147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STARNEWS 김유진 기자] '음원 사재기' 논란에 휘말린 가수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 측이 "영탁을 음해하는 세력이 있다"고 주장하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19일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는 페이스북에 "의도적으로 영탁을 음해하는 세력에 대해 알려진 만큼 아티스트에게 피해가 가는 상황을 더이상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당사는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허위사실 작성 및 유포, 인신공격성 모욕, 명예훼손 및 악의적인 게시물 발견시 선처 없이 강경 대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소속사는 "SNS, 온라인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등 모니터링을 통해 관련 자료 및 증거 수집 중"이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앞서 밀라그로 이재규 대표는 2019년 영탁 '니가 왜 거기서 나와' 음원 사재기를 의뢰하며 수천만원을 건넨 혐의로 지난 1일 검찰에 기소의견 송치됐다. 

 

 

이하 영탁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밀라그로입니다.

 

금일 보도된 영탁 음해 세력과 관련한 소속사의 입장을 밝힙니다.

소속사는 의도적으로 영탁을 음해하는 세력에 대해 알려진 만큼 아티스트에게 피해가 가는 상황을 더 이상 좌시하지 않을 것입니다.

 

당사는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온라인 내 허위사실 작성 및 유포, 인신공격성 모욕, 명예훼손 및 악의적인 게시물 발견 시 선처 없이 강경 대응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SNS, 온라인 커뮤니티, 포털사이트 등 모니터링을 통해 관련 자료 및 증거들을 수집 중이며,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죄 및 형법상 모욕죄에 해당하는 건에 대해서는 형사상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케이스타뉴스 김유진 기자 jjin@ihq.co.kr [사진제공=밀라그로]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