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2,21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스폰서' 구자성·지이수, 파국으로 치닫는 부부 연기 '갈등 최고조'

    [방송]   |   2021-11-25 15:25 | hit : 41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KSTARNEWS 장다희 기자] 갈등의 골이 깊어진 지이수와 구자성의 모습이 포착됐다.

 

IHQ 새 월화드라마 '스폰서'에서 지이수와 구자성은 각각 라이징 스타 박다솜과 모델 지망생 현승훈로 변신해 파국으로 치닫는 부부의 관계를 그려나간다.

 

'스폰서'는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자신의 욕망을 채워 줄 스폰서를 직접 찾아 나서는 네 남녀의 치정 로맨스다. 특히 불치병에 걸린 아들을 둔 박다솜(지이수)과 현승훈(구자성)은 각기 다른 욕망을 실현하기 위해 엇갈린 선택을 해나가며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서사를 이끌어간다.

 

오늘(10일) 공개된 사진 속 박다솜과 현승훈은 한 치의 물러섬 없는 눈빛 교환으로 날 선 긴장감을 자아낸다. 하지만 두 사람의 단단한 표정 속에는 묘한 슬픔이 서려 있어 이들이 어떠한 이야기를 주고받았을지, 뜨겁게 사랑했던 추억을 뒤로한 채 남남이 되어버린 부부의 안타까운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스폰서' 제작진은 "이번 드라마를 통해 성공과 파멸을 동시에 이끌어 낼 수 있는 욕망의 두 가지 얼굴을 보여주고자 한다. 부부였던 박다솜과 구자성은 격한 감정의 소용돌이를 겪으며 어떠한 변화를 겪게 될지 방송을 통해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IHQ 새 월화드라마 '스폰서'는 채널 IHQ 개국 첫 드라마다.

 

케이스타뉴스 장다희 기자 jdh07@ihq.co.kr [사진제공=빅토리콘텐츠]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