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991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스파이시 걸스' 김신영, 요리 어설픈 유이 타박 '폭소'

    tag스파이시 걸스, 김신영

    [방송]   |   2021-09-15 18:39 | hit : 29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스파이시 걸스' 유이와 김신영이 티키타카 케미를 선보였다.

 

15일 방송되는 채널 IHQ 예능프로그램 '스파이시 걸스'에서는 성수동 매운맛 배달음식으로 주꾸미와 닭발, 수제 핑크 버거가 소개된다.

 

이날 방송은 야외 루프탑에서 진행돼 김신영, 유이, 써니, 위키미키 유정이 모든 테이블 세팅부터 마무리까지 직접 담당해야 했다. 

 

이에 김신영은 "새롭게 도입된 룰이다"라고 운을 띄우며 "각종 심부름을 맡아 줄 사람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조어 맞히기 게임으로 한 명을 정하자고 제안했고, 유이를 보며 "느낌이 '심자'(심부름 자)다"라고 예고했다.

 

그러자 유이는 "성수동 온다고 피팅을 몇 번이나 했는데"라며 발끈했고, "확실히 안다"고 자신하던 '갑통알' 조차 오답을 기록하면서 최종 '심자'로 낙점됐다.

 

이후 유이는 주문한 음식들이 도착하자 배달 음식의 포장을 뜯으며 '프로집콕러' 내공을 자랑했으나, 요리에는 서툰 모습을 보여 김신영에게 계속해서 핀잔을 들어야 했다.

 

유이는 주꾸미가 다 익기도 전에 "드실래요?"라고 권해 멤버들을 당황시키는가 하면, 닭발을 요리할 때도 채소만 뒤적이는 모습으로 김신영의 심기를 불편하게 만들었다.

 

상상초월 유이의 신조어 풀이와 어설픈 '심자' 활동으로 보는 재미를 더한 '스파이시 걸스'는 오늘(15일) 저녁 8시 채널 IHQ에서 방송된다.

 

장다희 기자 jdh07@ihq.co.kr [사진제공=IHQ]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