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99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홍천기' 김유정X공명, 오해로 시작된 첫 만남…유쾌한 후폭풍 예고

    tag홍천기, 김유정, 공명

    [방송]   |   2021-09-07 17:35 | hit : 203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홍천기' 김유정과 공명이 첫 만남부터 제대로 꼬인다.

 

SBS 월화드라마 '홍천기'는 신령한 힘을 가진 여화공 홍천기(김유정)와 하늘의 별자리를 읽는 붉은 눈의 남자 하람(안효섭)이 그리는 한 폭의 판타지 로맨스. 여기에 예술을 사랑하는 풍류객 양명대군(공명)까지 설레는 삼각 관계를 그리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양명대군은 시, 서, 화를 무척 사랑하고 풍류를 즐기며 살아가는 낭만주의자다. 지난 3회에서 양명대군은 홍천기가 그린 모작 그림을 구매한 모습으로, 홍천기와의 심상치 않은 인연을 짐작하게 했다. 또 왕의 명령을 받고 실종된 하람을 직접 찾아 나서는 모습으로, 세 사람의 만남을 기대하게 했다.

 

이런 가운데 '홍천기' 제작진은 오늘(7일) 4회 방송을 앞두고, 첫 만남부터 제대로 꼬인 홍천기와 양명대군의 통성명 현장을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이 있는 곳은 홍천기가 하람을 간호하고 있는 안료집 앞이다. 양명대군은 평상에 발을 척 올리며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어 홍천기를 향해 자신이 '이 나라의 대군'임을 밝히며 근엄한 표정을 짓고 있다. 자기애 충만한 양명대군의 능청스러운 소개가 웃음을 유발할 예정이다.

 

홍천기는 청지기 옷을 입은 양명대군의 허름한 행색을 황당한 눈으로 훑고 있다. 허리에 손을 얹은 홍천기의 눈빛은 불신으로 가득 차 있다. 양명대군이 집 안으로 들어가려 하자, 홍천기는 하람을 지키기 위해 당돌하게 양명대군과 맞선다. 홍천기의 당찬 기세에 양명대군은 당황한 듯 주춤거려 이들의 투닥투닥 케미를 기대하게 한다.

 

'홍천기' 제작진은 "예술 밖에 모르던 양명대군의 인생에 홍천기가 강렬한 첫 인상을 남긴다. 홍천기가 양명대군에게 결코 잊을 수 없는 첫 만남의 기억을 새길 예정"이라며 "양명대군을 오해한 홍천기는 이 만남으로 인해 예상 밖 후폭풍을 맞게 된다. 유쾌한 에피소드로 이어질 두 사람의 만남과 티격태격 케미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김유정과 공명의 첫 만남이 그려질 SBS 월화드라마 '홍천기' 4회는 오늘(7일) 밤 10시 방송된다.

 

장다희 기자 jdh07@ihq.co.kr [사진제공=SBS '홍천기']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