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2,060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흥행질주 '싱크홀'의 '웃음 하드캐리'한 순간 모은 영상 화제

    [영화ㆍ공연]   |   2021-08-27 10:12 | hit : 97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유쾌함과 감동을 모두 잡으며 2021년 여름 극장가를 사로잡고 있는 영화 '싱크홀'이 캐릭터들의 유쾌한 매력이 폭발하는 '찐웃음 캐릭터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지난 11일 개봉한 영화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지하 500m 초대형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재난 버스터다.

 

27일 개봉 3주차에도 식을 줄 모르는 흥행세를 자랑하는 재난 버스터 '싱크홀'이 올 여름 관객들에게 시원한 웃음을 선사한 순간을 담은 '찐웃음 캐릭터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4인 4색 매력으로 스크린을 빛낸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의 일상 속 평범한 모습부터 싱크홀 발생 후 반전 활약까지 가득 담겨있어 재미를 더한다.

 

이번 영상은 한번도 상상해 본 적 없는 지하 500m에 떨어진 '김대리'(이광수)의 "이거 진짜 맞나봐요 싱크홀"이라는 놀람과 탄식 섞은 반응과 함께 싱크홀 재난 발생 10일 전 평범한 일상을 살았던 인물들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헬스트레이너, 사진기사, 대리기사까지 쓰리잡을 뛰면서도 동네 이웃들의 일이라면 빠짐없이 나서는 '만수'(차승원)의 오지랖 넓은 성격은 위기의 상황에서도 절대 포기하지 않고 함께 살아남을 '만수'의 생존 능력을 예고한다. 여기에 11년 만에 마련한 집으로 기뻐하는 것도 잠시, 2주 만에 자신의 집이 싱크홀 아래로 떨어지자 "난 억울해서 못 죽어"라고 외치는 '동원'(김성균)은 짠내 나는 웃음을 유발하며 평범한 가장의 고군분투를 기대하게 한다.

 

위기의 순간에서도 억울한 심정을 드러내며 "기다리라니! 자기 일 아니라고"라고 투덜대는 '김대리'는 이기적이지만 밉지 않은 매력으로 매 장면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한다. 이어 어릴 적 시골에서 우물에 빠졌다가 기어나온 기억으로 "이것도 나갈 수 있습니다!"라며 의지를 불태우는 인턴 사원 '은주'(김혜준)가 하드캐리 반전 활약을 보여주며 짜릿한 쾌감을 선사, 4인 4색의 대체불가 매력을 완성한다.

 

200만 돌파를 향해 흥행 질주 중인 영화 '싱크홀'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전도연 기자 doyeon3@ihq.co.kr [사진제공=(주)쇼박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