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2,07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십개월의 미래', 제 20회 뉴욕아시안영화제 '특별 언급' 영예

    tag십개월의 미래,

    [영화ㆍ공연]   |   2021-08-25 17:15 | hit : 370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난 22일 폐막한 제20회 뉴욕아시안영화제에서 한국 영화로는 유일하게 경쟁 부문에 초청됐던 남궁선 감독의 '십개월의 미래'가 특별 언급(Honorable Mention)의 영예를 안았다.

 

남궁선 감독의 '십개월의 미래'는 정신 차려 보니 임신 11주, 인생 최대 혼돈과 맞닥뜨린 29살 게임 개발자 '미래'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매년 다양한 아시아 영화를 뉴욕 현지 관객들에게 소개하는 뉴욕아시안영화제가 16일간의 온오프라인 행사를 마치고 지난 22일 폐막했다. 올해는 아시아 각국에서 초청한 75편 여의 작품이 소개됐으며 국내 작품으로는 '싱크홀', '모가디슈', '자산어보',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등이 라인업에 올랐다.

 

한국영화로는 유일하게 경쟁 부문인 Uncaged 섹션에 초청되어 수상에 대한 기대를 모았던 남궁선 감독의 장편 데뷔작 '십개월의 미래'는 2등상에 해당하는 '특별 언급(Honorable Mention)'을 받았다.

 

시상식에서 심사위원단은 "남궁선 감독의 '십개월의 미래'에 특별 언급을 수여하기로 결정했다"며 "정말 재미있는 영화였고, 여주인공의 연기는 특출났다"고 전했다. 

 

이어 "임신한 여성의 경력 단절 문제와 낙태 관련법, 가부장제 등 무거운 한국사회의 이슈들을 깊이 있으면서도 설교적이지 않게 다룬 방식에 감탄했다"며 "우리는 이 작품이 세계의 더 많은 관객들과 만나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제20회 뉴욕아시안영화제의 '특별 언급(Honorable Mention)' 수여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십개월의 미래'는 하반기 정식 개봉 예정이다.

 

전도연 기자 doyeon3@ihq.co.kr [사진제공=K'ARTS/그린나래미디어(주)]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