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99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IHQ ‘리더의 하루’ 첫방...연예계 대표 ‘짠내남’ 뭉쳤다

    [방송]   |   2021-08-24 18:04 | hit : 30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실패의 맛을 본 연예계 대표 ‘짠내남’ 박명수, 지석진, 정준하, 윤정수가 뭉친다.

 

24일 방송되는 채널 IHQ ‘리더의 하루’ 첫 방송에서는 성공한 리더의 일일 비서로 변신한 박명수, 지석진, 정준하, 윤정수의 모습이 그려진다.

 

4명의 비서는 성공 비법이 궁금한 사람으로 카카오 김범수 의장, 두산 박용만 회장, SK 최태원 회장 등 내로라하는 국내 대표 기업 리더들의 이름을 거론하며 “비서 필요하면 연락해 달라”고 러브콜을 보내기도 했다.

 

이들은 박명수와 정준하, 지석진과 윤정수로 팀을 나눠 특별한 리더와 만남을 가졌다.

 

먼저 ‘하와 수’ 정준하-박명수 팀은 80억 빚에서 천 억대 매출을 올리고 있는 어묵프린스를 만났다. 이들은 리더와의 만남에도 계속해서 티격태격 케미를 선보였고,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지석진은 두 사람을 향해 “왜 이렇게 싸우냐. 진짜 싸우는 거냐”며 두 사람의 남다른 케미에 놀라워했다.

 

이어 ‘수와 진’ 윤정수-지석진 팀은 국내 컴포트화 1위 기업의 리더를 만나 하루를 보냈다. 이를 지켜보던 박명수는 리더와 여유를 즐기는 두 사람의 모습에 “나를 저기 보냈어야 한다”고 제작진에게 호통을 쳐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4명의 비서는 쉴 틈 없이 하루를 보내는 리더들의 일상에 숨겨진 성공 비법을 보며 뿌듯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이들의 케미는 오늘 저녁 8시 첫 방송되는 채널 IHQ ‘리더의 하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윤선 기자 ys1111@Ihq.co.kr [사진제공=IHQ]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