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99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연예계 대표 짠내왕 박명수, 정준하, 지석진, 윤정수이 '리더의 하루'에서 뭉쳤다. 

 

채널 IHQ 신규 리얼리티 프로그램 '리더의 하루'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 3시 유튜브 채널 리모콘 by iHQ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됐다. 박명수, 정준하, 지석진, 윤정수이 참석 해 '리더의 하루'에서 보여줄 남다른 케미를 선보이며 온라인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오랜만에 MC로 나선 정준하는 "오랫동안 요식업을 해왔고, 앞으로도 요식업을 할 계획이기 때문에 이 프로그램을 통해서 많이 배우고 또 도움도 받을 것이다. 또한 리더들을 따라다니면서 내가 앞으로 배워야 할 게 많다"라고 말하며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보여주었다.

 

박명수는 본인만이 가지고 있는 경제 철학에 대한 질문에 "티끌 모아 티끌이다. 과감하게 투자를 해라. 난 아무도 믿지 않는다. 일단 빨리 제작발표회를 끝내달라"라고 말하며 초반부터 눈에 띄는 말솜씨로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

 

촬영 분위기에 대한 질문에 지석진은 "라인업을 보고 흔쾌히 프로그램 출연을 결심하게 되었다. 그런데 촬영을 해보니 서로 정말 안 맞는다. 그러나 이런 조합은 처음이기 때문에 시청자분들이 보는 재미가 있으실 것이다"라고 언급했다. 또한 윤정수는 "박명수와 정준하는 피해야 한다고 생각했는데 어쩌다 보니 하게 됐다"며,"'리더의 하루'에서는 일, 돈 그리고 삶에 관해서 좋은 이야기들이 많이 나올 것이다. 기대해달라"라고 언급하며 프로그램 홍보에 나섰다.

 

부캐로 가수 '별루지'로 데뷔 한 지석진은 "연예계에서는 계속해서 도전을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오랫동안 방송 할 생각은 없지만 하는 동안은 잘되든 안되든 열심히 도전을 할 것이다"며 남다른 도전 의식을 보여주었다. 또한 부캐 MC민지로 활동 중인 정준하는 "뒤쳐지고 싶지 않다. 이 나이에도 도전하고 싶은 게 많다"라고 밝혔다.

 

4MC에게 살면서 만나보고 싶은 리더가 있느냐는 질문에 정준하는 "이미 첫 회 때 만났다. 삼진어묵에 관심이 많았고 사업적인 부분으로 연락드리고 싶었는데 프로그램에서 대표를 만나게 돼서 신기했다. 또한 두 번째 리더도 만나고 싶었던 분이었다. 지금도 계속 연락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박명수는 "만나고 싶은 리더가 없다. 나영석 피디를 만나고 싶긴 하다. 그런데 굳이 뽑자면 불화수소 사장님도 만나고 싶고 워런 버핏도 만나고 싶다"라고 말했다.

 

지석진은 "내 별명이 얼리어답터와 IT 가이다. 전기차를 3년째 타고 있다. 일론 머스크를 만나서 밥을 먹으며 아이디어를 얻고 싶다"며, "100회까지 가면 IHQ 사장님을 만나고 싶다"라고 말을 이어 나갔다. 윤정수는 "최근에 핫한 사업을 하는 사람들 혹은 에너지 관련 사람들을 만나고 싶다. 요즘 중국 쪽 에너지 관련 사람들을 만나고 싶다. 중국은 전 세계 중에 국가가 가장 관리를 많이 하고 있는 데 어떻게 그런 환경에서 사람들이 사업을 잘 하고 있는 지 알고 싶다"며 사업에 대한 관심 드러냈다. 

 

무한도전에서 '하와 수'로 남다른 케미를 보여줬던 박명수는 "무한도전에서 정준하와 10년 넘게 친하게 지냈다. 형제와 같은 절친이라 오랜만에 촬영장에서 만났어도 너무 편하게 잘 했다"라고 밝혔고, 정준하는 "박명수와는 엄마와 아빠 같은 사이다"라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박명수는 "'리더의 하루'에서는 자수성가 한 리더들을 쫓아다니고 그분들의 노하우를 알려준다. 정말 좋은 프로그램이다. 정보통신 차원에서 국가에서 투자를 하고 정부에서 밀어줘야 한다"며 "IHQ에서 벌써 프로그램을 두 개나 한다. IHQ의 아들이다"라고 말하며 IHQ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였다.

 

이어 지석진은 "리더의 하루'는 재밌으면서 정보가 있는 프로그램이며, 젊은이들에게 동기부여가 될 것이다. 프로그램을 보면서 미래를 계획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리더의 하루'는 자신만의 탁월한 아이디어와 끊임없는 노력을 바탕으로 수백억 원 대 매출을 올리며 성공한 다양한 리더들을 24시간 따라다니고, 그들의 철학과 성공 노하우를 배우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IHQ 신규 예능 프로그램 '리더의 하루'는 24일 화요일 저녁 8시에 채널 IHQ에서 첫 방송된다.

 

최윤선 기자 ys1111@ihq.co.kr [사진제공=IHQ]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