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798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K현장]'루카:더 비기닝' 김래원, "이다희 액션 열정 대단, 깜짝 놀랐다"

    [방송]   |   2021-01-27 15:00 | hit : 220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이다희가 드라마 ‘루카:더 비기닝’을 통해 파워풀한 액션 연기를 예고했다.

 

27일 오후 2시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김홍선 감독을 비롯한 배우 김래원, 이다희, 김성오가 참석했다.

 

'루카: 더 비기닝'은 특별한 능력 때문에 세상에 쫓기게 된 지오(김래원 분)가 그의 모습을 기억하는 강력반 형사 구름(이다희 분)과 함께 거대한 음모에 맞서는 스펙터클 추격 액션극이다.

 

이 드라마에서 이다희는 지오 기억 속에 살아 있는 단 한 명의 여자인 ‘하늘에구름’ 역을 맡았다. 강력반 형사 역인 만큼 차원이 다른 액션 연기로 걸크러쉬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이다희는 “그 전에 액션을 조금씩 하기는 했는데 이렇게 본격적으로 한 작품은 없었던 것 같다. 저 뿐만 아니라 저희 드라마에 액션이 뛰어나다 보니 보는 재미가 있으실 것이다”라고 액션 연기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상대 배역으로 나오는 김래원도 이다희의 액션 연기에 대해 “대단하다. 깜짝 놀랐다. 너무나 열정적이고 실제로 너무 잘한다. 아마 촬영 중 다쳤을텐데 티도 안 내고 끝까지 최선을 다하더라, 깜짝 놀랐다”고 극찬을 쏟아냈다.

 

무엇보다 드라마 ‘미세스 캅’ 이후 6년 만의 다시 형사 역을 맡아 더 주목된다. 이에 이다희는 “6년 만에 다시 강력반 형사를 맡았다. 직업적인 면에서는 비슷한 면이 있다. 저희 드라마가 액션 장르이긴 한데 멜로가 나온다. 뻔하고 진부한 멜로가 아니라 어른 멜로가 나온다. 전작이 가벼운 라이트한 느낌이라면 좀 더 깊은 느낌인 것 같다”고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이다희는 "찐한 멜로"라고 강조했고, '멜로 장인'으로 통하는 김래원도 “구름이와 지오의 운명적인 사랑 이야기가 있다”고 예고했다.

 

'루카 : 더 비기닝'은 '보이스1', '손 the guest' 등 독보적인 연출 세계를 펼쳐온 김홍선 감독과 '추노', '해적 등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들며 사랑받아온 천성일 작가, 그리고 '베테랑', '베를린', '도둑들' 등 한국 영화계에서 내로라하는 최영환 촬영감독이 의기투합해 제작 단계부터 관심을 모은 작품으로, 2월 1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amil.net [사진제공= tvN]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