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2,043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영화 '차인표'의 차인표, "제목이 내 이름, 부담스러웠다"

    [영화ㆍ공연]   |   2020-12-28 11:50 | hit : 47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차인표가 자신의 이름을 내건 영화 '차인표' 출연이 부담스러웠다고 밝혔다.

 

28일 오전 11시 넷플릭스 코미디 영화 '차인표'(김동규 감독, (주)어바웃필름 제작)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온라인으로 생중계 된 가운데, 배우 차인표, 조달환, 김동규 감독이 별도의 개별 공간에서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차인표는 "처음에 영화 제목이 제 이름이라 부담스러웠다"며, "5년 전 이 영화 제안을 처음 받았는데 감독님과 제작사 대표님을 전혀 몰랐었다. 모르는 분들이 제 이름으로 된 영화를 써서 건네니까 이 사람들이 뭔가 의심이 됐다. 나를 좋아하는 사람인 걸까 아니면 안티인걸까 고민이 많았다. 또한 5년 전에는 기획이 신박하고 제안도 기뻤지만, 영화 속의 차인표가 정체가 극심하게 되어 있는 상태라서 현실 부정을 하게 되더라, '난 안 그런데 왜 내 이름으로 출연을 하냐'라는 마음이 들어거 거절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차인표는  "그러다가 5년이 흐르고 제 현실이 정말 그 영화처럼 되더라. 극심하게 정체가 됐다. 정체기가 오면서 이 저주를 영화로 풀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차인표라는 매트릭스를 깨기 위해서는 이 안에 들어가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저는 5년 동안 정체가 되어 있었는데 제작사 대표님은 '극한직업'으로 초대박을 터뜨렸다. 내가 잘못 생각 했구나 싶었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영화 '차인표'는 대스타였던 배우 차인표가 전성기의 영예를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코믹하게 그린 넷플릭스 영화다. '극한직업'과 '해치지 않아' 를 제작했던 어바웃필름의 신작으로, 김동규 감독의 입봉작이다.

 

차인표, 조달환, 조상구 등이 출연하며, 2021년 1월 1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영화 '차인표' 제작보고회 캡쳐화면]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