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857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그룹 에프엑스 출신 연기자 정수정(크리스탈)이 임산부로 변신하며 첫 스크린 도전에 나섰다.


최근에 진행된 영화 '애비규환'(감독 최하나)의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정수정은 임산부 역할을 제안 받고 한숨이 나왔다고 밝혔다.


영화 '애비규환'은 연하 남친 '호훈'(신재휘)과 불꽃 사랑으로 임신을 하게 된 대학생 '토일'(정수정)이 15년 전 연락이 끊긴 친아빠와 연락 두절된 예비 아빠를 찾아 나서는 설상가상 첩첩산중 코믹 드라마다. 이 영화에서 정수정은 임신 5개월차 '토일' 역을 맡아 열연했다.


정수정은 "처음 임산부 캐릭터를 제안 받았을 때 한숨을 쉬었던 것 같다. 너무 큰 도전이어서 망설여졌는데 대본을 한 번에 읽고 바로 하겠다고 말했었다. 그만큼 너무 재미있었다"고 작품 선택의 이유를 밝혔다.


'임산부 연기에서 특별한 어려움은 없었냐'는 질문에 정수정은 "여름 날씨에 (임신 분장용) 배를 차고 촬영해서 땀이 많이 찼던 것 말고는 즐겁게 촬영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무엇보다 정수정은 다이어트를 중단하고 체중 증량을 통해 가수 크리스탈의 이미지를 완전히 벗고 임신 5개월차의 임신부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정수정은 "처음에 감독님과 미팅 때 제가 다이어트 중이어서 볼이 쏙 들어가 있어서 임산부 역할이 그러면 안 된다고 그래서 다이어트를 생각하지 않고 임산부처럼 보이게 잘 먹었다. 보시다시피 통통한데, 임산부 느낌이 잘 살아난 것 같아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그간의 노력을 전했다.


첫 장편작으로 스크린 공략에 나선 최하나 감독은 "애비들이 나오는 설정극"이라며, "이혼 가정에 대해서 실패한 결혼이라는 부정적 시각이 있는데 그게 아니라 오히려 자기 삶의 오류를 고치기로 결정한 사람들이라는 점에서 불행하지 않고 더 행복한 사람들이다. 편견없이 바라봐 주길 바라는 마음으로 썼다"고 연출의도를 밝혔다.


오는 11월 12일 개봉하는 영화 '애비규환'에는 정수정 외에 '기생충' 장혜진, '암살' 최덕문, '비밀의 숲2' 이해영, '찬실이는 복도 많지' 강말금 등 베테랑 연기자들이 총출동해 코믹 앙상블을 예고한다.


[영상 촬영·구성·편집]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애비규환 #정수정 #에프엑스 #크리스탈 #fx크리스탈 #정수정임산부 #최하나감독 #기생충 #장혜진 #암살 #최덕문 #비밀의숲2 #이해영 #찬실이는복도많지 #강말금 #남문철 #신재휘 #안지선기자 #데일리쨈 #쨈이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