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체 1,163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키아라 = 당당함' 신예 키아라, 쇼케이스 열고 본격 활동...역시 차세대 퍼포먼스퀸

    [음악]   |   2020-10-14 09:40 | hit : 12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신예 키아라(KIARA)가 데뷔 후 첫 쇼케이스를 열고 두번째 싱글 앨범 '톰보이(TOMBOY)' 활동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키아라는 13일 오전 11시 서울 강서구 가양동 서울호서예술실용전문학교 6층 호서아트홀에서‘톰보이’의 온/오프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키아라는 이날 '톰보이'의 파워풀한 무대를 처음 보여줬다. 데뷔곡 '보스'에서부터 차세대 퍼포먼스퀸을 예약하며 댄스에 특화된 무대를 보여준 키아라는 신곡 무대에서도 예의 강렬함을 선사하며 기대를 충족시켰다.

 

이날 무대에는 12명의 백댄서가 키아라와 함께 올라 강렬하고 파워풀한 무대를 합작했다. 백댄서들은 EZ엔터테인먼트 댄스팀 '프로미지(FROMEZ)' 소속 댄서 신혜수 허예린 오정민 김소연 김도연·윤루경 김정윤 구민영, '코카인버터(COCAIN BUTTER)' 소속 댄서 김가현(GAGA), 댄서 장명희·최은주·정지연 등. 키아라는 이들 댄서들 사이에서 홀로 돋보이려 하기보다 함께 어우러지며 화려한 무대를 만들어냈다. 백댄서 가운데 김가현은 키아라의 댄스트레이너로, 연습생 시절부터 안무를 가르치며 호흡을 맞췄다. 무대에서의 호흡이 좋을 수 밖에 없다.

 

신곡 '톰보이'는 리드미컬한 덥스텝 장르 기반의 댄스곡으로 피지에코(Fizzy Echo), 서재혁, 퍼플제이(Purple J)가 각각 작사와 작곡, 편곡을 맡았다. 밴드 '부활' 출신 베이시스트인 서재혁은 앞서 "이 곡은 상대를 강하게 리드하는 당당한 여성의 걸크러시 매력을 담고 있다. 키아라와 만나 관능적이고 에너제틱한 퍼포먼스로 재탄생했다"고 설명한 바 있다.

 

쇼케이스 현장에서 키아라는 "'톰보이'에는 내가 연출할 수 있는 최대한의 다양한 느낌을 넣어봤다"면서 "특히 당당한 느낌, 자유로운 느낌을 강하게 넣었다. 보는 재미를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쇼케이스 현장에서는 신곡의 뮤직비디오도 상영됐다. 뮤직비디오에서 키아라는 강렬하고 엣지있는 퍼포먼스를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특히 뮤직비디오 속 클럽신은 키아라의 안무 실력을 더욱 돋보이게 했다. 영화 '스텝업'을 연상케하는 힙합 군무신은 뮤직비디오에서 단연 눈에 띄는 장면이다. 이 뮤직비디오에는 스트리트 댄스팀 '프리즘 무브먼트'(FRZM MOVEMENT)와 '프로미지'가 함께했다.

 

이 가운데 '프리즘 무브먼트'는 지난해 열린 제100회 전국체전 개/폐막식 총안무감독인 비보이 디퍼(김기헌)를 주축으로 구성된 댄스팀. 디퍼는 2002년 비보이세계대회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우승하는 등 세계대회에서 수차례 우승한 경험이 있는 세계적인 비보이다.

 

키아라는 "프리즘 무브먼트 등 너무 훌륭한 댄스팀과 함께 해 좋은 안무와 좋은 무대가 나왔다"고 댄스팀에 대한 감사를 전했다. 키아라는 이어 "아리아나 그란데의 '세븐링즈(7rings)' 뮤직비디오에서 영감을 얻었다"고 설명하며 "2절 도입 안무 부분은 뮤직비디오에서만 볼 수 있는 안무인데, 유심히 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를 전했다.

 

키아라는 "뮤직비디오 안에 올드카 위에 멋있게 앉아 있는 장면이 있는데, 사실은 너무 뜨거웠다. 더구나 반바지를 입고 있어서 더 뜨검게 느껴졌다"면서 "꾹 참으며 연기를 한 내 모습이 스스로 대견했다"고 전했다. 또 "뮤직비디오 속 댄서들과 멋있게 대화를 하는 장면에서는 할 말이 없어 '롯데월드 좋아하시냐' 등 소소한 대화를 했다"고 에피소드를 전하기도 했다.

 

솔로가수인 키아라는 "무대를 혼자 채워야 한 다는 부담이 있는데 그 부담을 열정의 원동력으로 삼았다"면서 "이효리 선배님처럼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끝으로 이번 활동을 통한 목표를 묻는 질문에 키아라는 "뮤직비디오 100만뷰를 달성하고 싶고 아직까지는 해외 팬들의 비중이 높은데, 국내 팬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지난 1월 데뷔곡 '보스(BOSS)'를 발표하고 가요계에 출사표를 내민 키아라는 신곡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톰보이' 활동에 나선다. 조만간 방송을 통해서도 화려한 무대를 보여줄 예정이다.

 

[사진제공=EZ엔터테인먼트]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