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체 1,164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카멜레온 그룹' 네이처, "퓨어 섹시 콘셉트로 180도 변신"

    [음악]   |   2020-06-17 15:15 | hit : 414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그룹 네이처(NATURE)가 퓨어 섹시 콘셉트로 확 달라진 모습으로 컴백한다.

 

17일 네이처의 세 번째 싱글 '네이처 월드: 코드 엠'(NATURE WORLD: CODE M)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소희는 “네이처가 지금까지 에너지 넘치고 발랄한 모습을 주로 보여드렸다면 이번 앨범에는 ‘퓨어 섹시’로 180도 변신했다. 섹시하면서도 파격적인 변신을 기대해달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공개된 ‘어린애’ 무대에서 네이처는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소녀의 감성적인 마음을 ‘난 사랑 앞에 어린애’라는 가사로 표현했고, 풋풋하면서도 섹시한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이번 신보는 타이틀곡 ‘어린애’를 비롯해 ‘DIVE’, ‘B.B.B(Never Say Good-Bye)’까지 총 세 곡이 수록됐다. YG에서 독립한 KUSH(쿠시)가 처음으로 걸그룹 곡작업에 참여했으며, 이단옆차기와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분위기로 찾아왔다.

 

특히 '어린애' 뮤직비디오는 예상을 뛰어넘는 잔혹 동화 콘셉트로, 공개 단계에서부터 화제를 모았다. 앞서 해당 뮤직비디오는 선정성을 이유로 Mnet으로부터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고, 현재 해당 부분을 수정한 뒤 재심의가 진행 중이다.

 

루는 뮤직비디오에 대해 "영화 '장화 홍련'을 모티브로 했다"며 "순수한 것 같으면서도 으스스하고 무섭고, 자극적인 요소도 있다"고 소개했다.

 

7개월 만에 팬들 곁으로 돌아온 네이처는 확 달라진 모습으로 새로운 활동을 약속했다. 소희는 “7개월 동안 준비할 기간이 있었다. 그 동안 각각 부족한 부분을 보완했다. 멤버들끼리 돈독해져서 이번 활동이 더욱 기대된다”고 컴백 소감을 밝히며, 거듭해서 “성숙한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다리 부상에도 무대에 오른 선샤인은 “열심히 치료하고 있다. 당분간 활동을 조심 해야 해서 무대에는 함께 하지 못할 것 같다”고 아쉬움을 토로했다. 

 

루는 “이번 활동에서 로하가 건강상의 이유로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 또 오로라는 작년에 중국에 갔는데 안전상의 이유로 한국 활동을 못해 너무 아쉬워하고 있다”며 “상황이 좋아졌을 때 더 발전한 모습으로 함께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트와이스에서부터 우주소녀, 아이즈 등과 함께 6월 걸그룹 대전에 뛰어든 네이처가 자신들만의 색깔을 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에 선샤인은 "네이처가 데뷔 때부터 카멜레온 같은 그룹이라고 말씀을 드렸고, 늘 다양한 콘셉트와 곡 스타일로 찾아 뵀다"면서 "다음엔 어떤 콘셉트로 나올지 기대되는 그룹이되고 싶다"고 의지를 다졌다.

 

한편, 네이처의 세 번째 싱글 '네이처 월드: 코드 엠'은 이날 오후 6시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 n.CH엔터테인먼트]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