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790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찬실이는 복도 많지' 강말금, 백상예술대상 신인상 "찬실이 만나 행운"

    [영화ㆍ공연]   |   2020-06-08 09:40 | hit : 34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강말금이 '제56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로 영화부문 신인상을 수상했다.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는 집도 없고, 남자도 없고, 갑자기 일마저 끊긴 영화 프로듀서 찬실이가 겪게 되는 위기와 극복, 성장을 그린 영화로, 지난 3월 5일 개봉해 침체된 극장가 분위기 속에서도 2만 5천명이 넘는 관객을 동원했다.

 

강말금은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에서 주인공 찬실 역을 맡아 현실감 넘치는 자연스러운 연기로 '찬실이 그 자체'라는 평을 받았다.

 

강말금은 “너무 부족한 제가 이 상을 받은 건 가능성을 봐주신 거라고 생각한다. 찬실이를 만난 건 너무 행운이었다. 김초희 감독님께 가장 먼저 감사 드리며, 저와 함께 연기해준 배우들께도 감사 드린다. 현장 스태프들도 모두 고생 많으셨다. 앞으로도 다양한 작품에서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배우 강말금은 서른 살에 연기에 입문해 14년간 연극 무대에서 실력을 쌓아오다 2018년 단편 영화 ‘자유 연기’로 충무로에 눈도장을 찍었으며, ‘찬실이를 복도 많지’를 통해 스크린이 주목하는 여배우로 성장했다.

 

백상예술대상에서 신인상을 거머쥐며 연기력을 인정 받은 배우 강말금은 올 하반기 영화와 드라마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할 예정이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스타빌리지 엔터테인먼트]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