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체 1,075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제56회 대종상] 정해인, 신인상 수상 "잘하라고 주신 상 깊이 새기겠다"

    [음악]   |   2020-06-03 20:58 | hit : 410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정해인이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으로 제56회 대종상 영화제의 신인남자 배우상을 수상했다.

 

3일 오후 7시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에서 제56회 대종상 영화제가 코로나 19 사태로 무관중으로 개최됐다.

 

이날 신인남자 배우상 부문에는 '극한직업' 공명, '양자물리학' 박해수, '보희와 녹양' 안지호, '뷰티풀 데이즈' 장동윤, '유열의 음악앨범' 정해인이 후보로 이름을 올린 가운데, 정해인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트로피를 거머 쥔 정해인은 "이 상은 제가 잘해서가 아니라 앞으로 잘하라고 주신 상으로 생각하겠다"며 "'유열의 음악앨범'이라는 정말 소중한 제 청춘의 한 페이지를 함께해준 정지우 감독님, 이숙연 작가님, 김고은 배우 많은 현장에 계신 스태프분들과 배우분들 감사드린다. 그리고 유열 선배님께 감사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정해인은 "배우라는 직업을 가지고 연기하면서 이 상을 가슴 속에 깊이 새기겠다"고 말했다.

 

또 정해인은 "언제나 내 든든한 휴식처이자 사랑하는 가족, 친구들, 회사 식구들, 팬 여러분들 존중하고 사랑한다"며 "'유열의 음악앨범'을 봐주신 관객 여러분들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