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체 1,075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방탄소년단 진, 유튜브 라이브서 피아노 연주 선사

    [음악]   |   2020-05-25 16:36 | hit : 868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그룹 방탄소년단의 진이 전 세계 팬들을 위해 피아노 연주를 선사했다.

 

진은 25일 오후 유튜브 공식 채널 '방탄TV(BANGTANTV)'에서 일상을 보여주면서 새 앨범의 작업 과정을 밝혔다.

 

편안한 차림의 진은 피아노 앞에 앉아 "피아노를 시작한 지 얼마 안 돼 보여드리기 민망하지만 앨범도 만들고 남는 시간 동안 뭘 보여드리면 좋을까, 고민하다가 새로 시작한 취미를 보여드리기 위해 (유튜브 라이브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방금 연습했는데 떨려서 (악보가) 하나도 안 보이기 시작했다. '새롭게 시작했구나, 귀엽구나'라고 봐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진은 악보를 보면서 피아노를 연주했고, 실시간으로 시청하는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친구와 같이 피아노를 시작했다. 친구에게 보여주기 위해 이 곡의 연주를 한 시간 동안 녹음해 보내줬고 '멋있다'는 말을 들었다"며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새 앨범의 작업기도 이날 공개됐다. 진은 "지민과 뷔가 각각 음악과 비주얼을 맡기로 했다. 나에게 의상을 맡아보면 어떻겠느냐고 제안했지만 안될 것 같다고 했다. 슈가가 앨범 디자인을 (맡아) 노력해보겠다고 하길래 앨범 디자인 쪽에 붙을까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진은 한동안 피아노 연주에 열중하다 "열심히 연습해야 하는데 아직 부족하다"며 한 곡을 더 연주한 뒤 유튜브 라이브를 마쳤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4월 17일부터 '방탄TV'를 통해 각자의 일상과 새 앨범의 작업기를 공개하는 등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