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574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JOB룡 이십끼'유민상, 코로나19 여파로 집콕 '극한 부업' 돌입

    [방송]   |   2020-03-12 14:33 | hit : 203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JOB룡 이십끼’ 유민상이 ‘제2의 월급’으로 통하는 부업 체험에 나선다.

 

12일 오후 6시 공개되는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의 웹예능 ‘JOB룡 이십끼’ 2회에서 유민상은 입체 카드 만들기에서부터 볼펜 조립, 양말 포장, 인형 눈 붙이기 등 다채로운 부업에 돌입한다. 

 

코로나19 여파로 국민들 속으로 찾아가는 ‘민생 투어’가 힘들어진 상황 속에서 유민상은 ‘나홀로 부업’으로 ‘JOB돌파구’를 찾는다.

 

유민상은 가장 먼저 국외로 수출되는 입체 카드 업체를 찾아가 ‘뚱손’ 인생 최대의 위기에 직면한다. 손가락 다이어트가 요구되는 ‘카드 만들기’ 부업에 유민상은 특유의 허당미를 발산하고, 급기야 ‘학교 다닐 때 엄마한테 많이 혼났죠?’라는 구박까지 받는 가운데 꿋꿋이 부업을 시작한다.

 

제작진은 카드 만들기부터 볼펜 조립, 양말 포장, 인형 눈 붙이기까지 어마어마한 부업거리만 유민상에게 안기고 사라지고, 홀로 남겨진 유민상은 ‘실험 카메라 아니냐’는 신세 한탄 속에서 2박 3일간 ‘극한 부업’의 세계에 빠져든다. 

 

유민상의 ‘잡(JOB) 미션’은 2020년 최저시급인 8,590원을 부업으로 벌어보는 것으로, ‘부업 신생아’ 유민상이 ‘이십끼 할달량’을 다 해낼 수 있는지 여부가 관전 포인트다.

 

‘JOB룡 이십끼’는 ‘맛있는 녀석들’의 세계관이 담긴 ‘시켜서 한다 오늘부터 운동뚱’에 이은 두 번째 웹예능으로, ‘카미디언’에서 끝날 생각이 없고 미래의 큰 그림을 그리고 있다는 유민상의 꿈을 이뤄주는 프로젝트 프로그램이다.

 

유민상은 유튜브 100만 구독자 모집을 목표로 ‘직업 체험’ 민생 투어에 돌입했으며, 1회에서는 ‘고시원 1일 총무 체험’으로 큰 웃음을 선사한 바 있다.

 

한편, ‘JOB룡 이십끼’는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맛있는 녀석들’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코미디TV]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