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661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메모리스트' 이세영·유승호, 8년 만의 재회 "환상적 궁합"

    [방송]   |   2020-03-03 14:47 | hit : 42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드라마 '메모리스트'로 8년 만에 재회한 배우 이세영과 유승호가 환상적인 궁합을 자랑했다.


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NM센터에서 진행된 tvN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여파로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김휘 감독, 소재현 감독, 배우 유승호, 이세영, 조성하, 고창석, 윤지온, 전효성이 참석했다.


'메모리스트'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국가공인 초능력 형사 동백(유승호 분)과 초엘리트 프로파일러 한선미(이세영 분)가 미스터리한 ‘절대악’ 연쇄살인마를 추적하는 '육감만족 끝장수사극'이다.


이세영과 유승호는 지난 2012년 방영됐던 MBC 드라마 '보고싶다' 이후 8년 만에 재회하며 캐스팅 단계에서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이에 이세영은 "8년 동안 떨어진 적이 있나 싶을 정도로 '척 하면 착이다' 환상적인 궁합을 선보일 예정이다. 기대하셔도 좋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유승호 역시 "이세영 배우가 연기 선배님이다. 이세영 배우가 말씀하신 것 처럼 굉장히 잘 맞다. 개그코드할 때도, 연기할 때도 찰떡이다. 어렸을 때부터 봐서 그런지, 같이 연기해본 적은 많지 않지만 믿음이 간다"고 화답하며, 최강 호흡을 예고했다.


한편, tvN 새 수목 드라마 '메모리스트'는 오는 11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CJ ENM]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