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7,933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혜리, 코로나19 피해 아동 위해 세이브더칠드런에 1억 기부

    [스타]   |   2020-02-27 09:49 | hit : 24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이혜리가 코로나19 피해 아동들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는 26일 오후 "이혜리가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위기를 겪고 있는 대구 경북 지역의 저소득가정과 조부모가정, 난민가정의 아동을 돕기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그룹 걸스데이 출신으로 드라마와 영화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이혜리는 2016년 대구 서문시장 화재로 피해를 본 상인을 위해 5천만 원을 기부했으며, 지난해 크리스마스에는 질병으로부터 고통 받는 환아를 위한 치료비로 5천만 원을 기부하는 등 꾸준히 나눔과 기부를 실천해 왔다.
 

이혜리는 "코로나19 사태로 생필품과 필요한 지원이 부족해 고통받는 아동들을 위해 후원금을 써주시길 부탁드린다" 며 "아이들을 돕기 위해 애써 주시는 모든 분들과 현장의 의료진께 감사 드리며 모든 아이들이 건강하게 보내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재영 세이브더칠드런 후원개발부장은 "대구경북지역은 코로나19로 인해 시민들의 활동이 제한됨에 따라 저소득가정의 생계도 큰 위협을 받고 있다. 저소득가정과 조부모가정, 난민가정의 경우 아이도 함께 피해 상황에 놓이게 된다"며, "배우 이혜리 씨의 따뜻한 기부에 감사 드리며, 모두가 힘을 모아 위기를 극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세이브더칠드런에 전해진 기부금은 대구경북지역의 저소득가정과 조부모가정, 난민가정의 아동들을 위해 긴급생계지원에 사용된다. 경제적으로 취약한 위기 가정의 개별 상황에 따라 분유와 기저귀, 식료품과 의약품 등 생필품과 감염병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 용품을 신속히 지원할 예정이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Creative Group ing]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