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655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로테르담영화제 심사위원상 수상

    [영화ㆍ공연]   |   2020-02-03 11:57 | hit : 294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제49회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상 (Special Jury Award)을 수상했다.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심사위원들은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에 대해 "유연한 영화의 구조, 훌륭한 시나리오와 연기 등 모든 것을 탁월하게 연출해 낸 훌륭한 첫 작품"이라고 극찬했다. 특히 영화가 가진 메시지에 대해 "현 사회의 계층 간의 불평등 문제를 잘 묘사하고 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의 김용훈 감독은 "로테르담은 저에게 정말 많은 첫 순간들을 소개해줬다. 제 첫 영화제에서 첫 관객을 만났고, 첫 상을 받았다. 첫 순간들을 아름답게 만들어준 로테르담 영화제 측에 큰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지난 26일부터 30일까지 3차례 진행된 특별 상영회에서는 전석 매진을 이어가며 화제작임을 입증했다. 상영회를 통해 영화를 본 해외 언론 매체와 대중들은 "다양한 요소들로 완성된 치밀하고 유려한 작품"(THE Hollywood REPORTER), "재미있고 쿨하며 스릴 넘친다 전 세계적으로 어필할 만한 작품"(Letterboxd_rebekah), "한 가지 장르에 국한되지 않는 개성 넘치는 작품"(ASIAN MOVIE PULSE), "완벽한 케미스트리가 극 전체를 끌고 가는 긴장감"(Letterboxd_Filip Klouda) 등 호평을 쏟아내며 영화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오는 3월 20일부터 28일까지 열리는 제34회 스위스 프리부르 국제영화제 장편 경쟁 부문에 초청된 것뿐만 아니라, 로테르담 영화제에서 영화를 관람한 해외 유수의 영화제 프로그래머들의 초청 문의도 쇄도하고 있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으로, 12일 개봉한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