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804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가수 정준영과 최종훈 등 이른바 '정준영 단톡방' 일행들이 줄줄이 징역형을 선고 받은 가운데, '버닝썬 게이트'로 사건의 중심에 있던 승리는 각종 혐의에도 구속을 면하면서 군 입대를 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지난 13일 검찰은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부장판사 강성수)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정준영과 최종훈에게 각각 징역 7년과 징역 5년을 구형했는데요.

 

그리고 소녀시대 유리의 친오빠 권 씨를 포함해 클럽 버닝썬 MD였던 김모씨, 연예기획사 전 직원 허 모씨에게 각각 징역 10년을 구형했습니다.

 

이들은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 3월 대구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 됐는데요.

 

정준영은 2015년 말 연예인들이 참여한 메신저 대화방에서 여성들과 성관계한 사실을 밝히며 몰래 촬영한 영상을 전송하는 등 11차례에 걸쳐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정준영과 최종훈 등이 일부 결백을 주장하며 형량에 대한 부당함을 호소하고 있는 가운데, 사실상 '버닝썬' 사태의 중심이자 각종 혐의에도 구속을 피한 승리의 행보에 이목이 쏠리고 있는데요.

 

지난 5월 경찰은 2015년 일본인 투자자 일행에게 성매매를 알선하고, 같은 해 자신도 성매매를 한 혐의, 그리고 '버닝썬'의 자금 5억 3천여만 원을 횡령한 혐의로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그러나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증거 인멸의 우려가 없다"며 승리에 대한 구속 영장을 기각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승리는 지난 9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와 함께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한 호텔 카지노 등을 드나들며 상습적으로 도박을 한 혐의와 도박 자금을 조달하는 과정에서 미국에서 달러를 빌리고 국내에서 원화로 갚는 '환치기' 수법을 썼다는 의혹을 받았는데요.

 

이 같은 혐의로 경찰에 재소환 된 승리는 해외 원장 도박 혐의만 인정할 뿐 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에 대해서는 부인하며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습니다.

 

여기에 승리가 지난 6월 25일 만기였던 입대 연기 신청을 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나면서 올해 하반기 입대를 하게 될 가능성이 높아졌는데요.

 

이로써 승리의 '도피성 입대'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승리가 입대하게 되면 법적으로 어떤 처벌을 밝게 될 지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는데요.

 

일각에서는 승리를 둘러싼 각종 사건들이 군사법원으로 이첩되면 군사법원의 처벌은 일반 수사기관의 처벌 수위에 비해 경미한 편이라는 점에서 솜방망이 처벌로 끝날 확률이 높아질 것이라는 의견이 나오고 있습니다.

 

군사재판소와 현 담당서, 재판부가 협업할 가능성도 제기됐지만 현실적으로 이 같은 사례가 극히 드물기에 쉽지는 않을 전망이라고 합니다.

 

구속이 기각된 후 6개월이 지나면서 경찰은 승리에 대한 수사를 적극적으로 검토하지 않는 분위기를 자아내 '부실 수사'라는 비난의 목소리도 커지고 있는데요.

 

승리 재소환 여부와 관련해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형사3부는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과연 수사 기관들이 군 입대를 앞둔 승리를 상대로 수사에 박차를 가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kstarnews 조수희입니다.

 

 

#승리 #승리군대 #승리정준영 #승리구속기각 #승리군입대 #군입대연기신청 #군입대연기 #승리근황 #정준영 #최종훈 #유리오빠 #권씨 #버닝썬 #핵심인물 #승리사건 #성매매알선 #승리재소환 #양현석 #해외원정도박혐의 #혐의부인 #환치기의혹 #징역7년 #최종훈징역5년 #징역 #구형 #정준영단톡방 #집단성폭행혐의 #직접성매매 #부실수사 #경찰유착 #버닝썬핵심인물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