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체 809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뉴이스트, 달달한 사랑 노래 컴백에 "어색했다" 고백

    [음악]   |   2019-10-21 17:09 | hit : 39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그룹 뉴이스트가 그동안 쉽게 볼 수 없었던 '달달한 사랑 노래'로 돌아왔다.

 

오늘(21일)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뉴이스트의 일곱 번째 미니 앨범 'The Table(더 테이블)'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쇼케이스는 아나운서 문지애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뉴이스트는 타이틀곡 'LOVE ME(러브 미)'와 수록곡 ' 밤새' 무대 공개를 통해 한층 더 성숙하고 달달한 면모를 뽐냈다.

 

민현은 "이번 앨범은 언제 어디서든 편하게 들을 수 있는 곡들로 채워졌다"며 "앨범명도 사람들이 편안하게 앉아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테이블에 비유했다"고 전했다.

 

뉴이스트의 일곱 번쨰 미니 앨범은 '사랑'이라는 테마 안에서 누구나 겪을 수 있는 다양한 감정과 기억들을 담아냈으며, 'LOVE ME'를 비롯해 'Call me back(콜 미 백)', 'ONE TWO THREE(원 투 쓰리)', 'Trust me(트러스트 미), '밤새', '우리가 사랑했다면' 총 6개의 곡으로 구성됐다.

 

이에 대해 JR은 "이번 앨범은 한마디로 '스위치'"라고 정의하며, "뉴이스트만의 스위치를 켜서 뉴이스트만의 밝음을 표현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맞춰 뉴이스트는 이전과 180도 다른 모습으로 활동에 나선다. 안무와 의상, 표정 역시 눈여겨 볼 만하다.

 

백호는 "밝은 노래를 했던 기억이 잘 나지 않아서 멤버들과 녹음을 할 때 어색하고 당황스러웠다'며 "수정 녹음도 여러 번 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존 앨범과 다른 스타일이긴 하지만 그런 만큼 애착이 많이 가는 앨범"이라고 설명해 기대를 높였다.

 

민현 역시 "뮤직비디오를 촬영할 때 많이 낯설었다"고 말했다.

 

민현은 "그동안 어두운 분위기의 곡으로 뮤직비디오를 촬영 해서 수트를 입고 거의 웃지 않고 촬영했었다"며 "이번에는 멤버들과 밝게 웃으며 촬영해야 해서 어색했다"고 전했다.

 

뉴이스트가 밝은 노래로 새로운 시도를 한 이유에 관해 백호는 "계속해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는 게 우리의 목표"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예전부터 밝은 노래를 해보고 싶다는 이야기를 멤버들끼리 한 적이 있는데, 지금이 적절한 타이밍인 것 같았다"고 말했다.

 

뉴이스트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일곱 번째 미니 앨범 'The Table'을 공개하며, 8시에는 팬들을 대상으로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팬 쇼케이스는 V Live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kstarnews 이보람기자, brlee5655@gmail.com

 

[사진=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