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783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송혜교에 관한 악성 댓글을 달고 루머를 유포한 네티즌들이 검찰에 송치됐습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지난 15일 '네티즌 A 씨와 B 씨를 각각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과 모욕 혐의에 대한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는데요.

 

앞서 A씨는 송혜교가 송중기와 파경을 맞은 사실이 알려진 지난 6월, 자신의 SNS에 '송혜교와 송중기가 헤어지는 이유는 중국의 거물 스폰서 때문'이라는 내용의 글을 올려, 송혜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B씨는 송혜교를 모욕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경찰에 따르면, B씨는 송혜교·송중기의 이혼 관련 인터넷 기사에 '남자 잡아먹는 귀신' 등의 댓글을 달았습니다.

 

경찰은 '고소된 15개의 아이디 가운데 아이디 13개는 이미 해당 사이트에서 탈퇴하는 등 추적이 되지 않아, 신원이 확인된 A씨와 B씨만 검찰에 넘겼다'면서 '확인이 되면 추가 송치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는데요.

 

앞서 송혜교의 소속사 측은 송혜교에 관한 악성 댓글과 루머를 올린 인터넷 아이디 15개를 특정해, 지난 7월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었죠.

 

송혜교 측은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 대응해 나갈 것'이며 '해당 고소 외에도 향후 증거자료가 확보되는 대로 커뮤니티나 댓글, 유튜버 등에 대해서도 형사 고소할 것'이라고 단호한 입장을 보인 바 있습니다.

 

당시 송혜교가 루머 유포자를 고소한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관련 소식은 중국 최대 SNS 웨이보에서 '송혜교 루머 유포자 고소' 키워드가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기도 했는데요.

 

그동안 송혜교는 송중기와 결혼 2년이 채 안된 시점에서 이혼 조정에 나선 사실이 알려지면서, 확인되지 않은 루머와 악성 댓글에 시달려왔습니다.

 

이러한 가운데서도 송혜교는 공식 스케줄을 소화하며 프로 다운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지난 7월에는 중국에서 열린 한 화장품 브랜드 행사에 이어 프랑스 모나코에서 열린 한 주얼리 브랜드 행사에 참석했는데요.

 

특히 모나코에서 열린 주얼리 브랜드 행사에서는 러시아 출신 톱모델 나탈리아 보디아노바와 마주 앉아 사진을 찍는 모습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습니다.

 

최근에는 송중기와 파경 후, 넉 달여 만에 SNS 활동을 재개해 팬들의 응원을 받기도 했습니다.

 

송혜교는 오는 17일 오후 2시 서울의 한 백화점에서 열리는 명품 주얼리 브랜드 포토콜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이 자리는 송혜교가 오랜만에 서는 국내 공식석상으로, 벌써부터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kstarnews 이보람입니다.

 

 

#송혜교 #악플러처벌 #검찰송치 #기소의견 #악플러 #루머유포자 #송혜교중국 #송혜교모나코 #송혜교공식석상 #송혜교국내활동 #UAA엔터테인먼트 #선처없음 #법적대응 #송중기 #나탈리아보디아노바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