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763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마약 구매 의혹을 받은 그룹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가 경찰 조사에서 일부 혐의를 인정해 피의자로 입건됐습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17일 오전 9시쯤 비아이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이날 밤 11시까지 14시간 넘게 조사한 뒤,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경찰은 비아이를 상대로 지난 2016년 지인인 A 씨에게 대마초를 구해달라고 요구해 실제 받았는지, 대마초를 피웠는지 집중 추궁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경찰은 '비아이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렀지만, 조사 과정에서 대마초를 건네 받아 피웠다며, 일부 혐의를 인정해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해 조사를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비아이가 흡입한 대마초의 양과 횟수, 시기 등에 대해서는 앞서 경찰에 출석한 공익 제보자 A씨의 진술과 차이가 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비아이는 경찰에 출석한 지 14시간 후에야 귀가할 수 있었는데요. 검은 바지와 재킷 차림으로 모습을 드러낸 비아이는 피곤한 기색이 역력했습니다.

 

오랜 기간 뿌리 염색을 안 한 듯 검은 머리가 길게 자라 있었는데요. 경찰서를 나서며 두 손을 공손하게 모은 비아이는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죄송하다'는 말을 남겼습니다.

 

팬들에게 하고 싶은 말을 묻자, '너무너무 죄송하고, 실망시켜 드려서 죄송하다'라고 말한 뒤 준비된 차를 타고 경찰서를 빠져나갔는데요.

 

경찰은 비아이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조만간 검찰에 송치할 예정입니다.

 

비아이가 마약 혐의를 일부 시인함에 따라, 경찰은 소속사인 YG의 양현석 전 대표를 조만간 불러 양 전 대표가 비아이의 마약 의혹이 처음 제기된 2016년 당시 제보자 A 씨를 회유하고 협박해 김 씨에 대한 경찰 수사를 막았다는 의혹을 조사할 방침인데요.

 

앞서 2016년 8월 22일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용인동부경찰서에 긴급 체포된 A씨는 마약구매와 관련된 비아이와의 모바일 메신저 대화 내용을 경찰에 제출한 바 있습니다.

 

A씨는 당초 비아이에게 마약을 교부한 사실을 인정했지만, 구속영장 기각으로 풀려난 뒤 같은 달 30일 경찰 조사에서는 '대마초 흡입으로 정신이 몽롱한 상태였다'며 비아이에게 마약을 건넸다는 진술을 번복했는데요.

 

경찰은 당시 비아이 관련 내사를 했지만 A씨가 진술을 번복한 데다 다른 증거를 찾을 수 없어 사건을 종결했습니다.

 

그러다 지난 6월 A씨가 양 전 대표의 회유와 협박으로 진술을 번복했다는 내용을 국민권익위원회에 공익 제보했고, 권익위는 이 내용을 검찰에 넘겼는데요.

 

부실수사 의혹에 여론이 악화되자,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전담수사팀을 꾸렸고, 논란 98일 만에 비와이의 경찰 소환 조사가 이뤄졌습니다.

 

일각에선 3개월이 지나서야 늦장 경찰소환 조사가 이뤄진 것이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는 이유인데요.

 

마약 의혹이 불거지면서 즉각 아이콘을 탈퇴하고 YG엔터테인먼트와도 결별한 비아이, 하지만 이때만 해도 마약 투약 혐의는 부인 했었습니다.

 

비아이는 탈퇴 당시 '우선 저의 너무나도 부적절한 행동으로 물의를 일으킨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한 때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조차 갖지 말아야 할 것에 의지하고 싶었던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그 또한 겁이 나고 두려워하지도 못했다'고 심경을 밝힌 바 있는데요.

 

비아이의 해명을 그대로 믿고 그를 지지했던 팬들 역시 비아이가 피의자로 입건되자, 큰 실망감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대마초를 피웠다는 부분은 인정한 것은 사실'이지만, '공익제보자의 진술과 다른 부분이 있어 다시 불러 추가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비아이에 이어 양현석 전 대표와 승리의 재소환 소식이 들리면서, YG는 진퇴양난 형국입니다. 경찰이 원정 도박과 환치기 혐의로 입건된 양현석 전 대표와 승리를 재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는데요.

 

이용표 서울지방경찰청장은 18일 오전 기자간담회에서 '관련 회계 자료와 환전 내역 등을 분석하는 한편, 함께 출장 갔던 사람들을 조사하고 있다'며 '자료 분석이 끝나면 양 대표 등을 추가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청장은 또 양 전 대표의 성매매알선 혐의에 관해 동석자와 업소 주인 등 관계자 29명을 조사했고, 조만간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starnews 안지선입니다.

 

 

#비아이 #YG #iKON #경찰소환 #비아이피의자 #비아이입건 #대마초흡입인정 #비아이마약 #비아이마약인정 #공익제보자A씨 #비아이사과 #비아이실망 #비아이거짓해명 #양현석소환 #양현석 #승리 #도박입건 #양현석환치기 #양현석원정도박 #승리원정도박 #양현석성매매알선 #양현석송치 #쨈이슈다 #데일리쨈 #kstarnews #안지선기자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