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전체 681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박봄, "늘 무대가 그리웠다" 따뜻한 봄 찾아 컴백

    [음악]   |   2019-03-13 17:55 | hit : 23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가수 박봄이 따뜻한 봄날을 찾아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박봄은 오늘(13일) 오후 서울 강남 일지아트홀에서 솔로 싱글 앨범 'Spring(봄)'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가요계 컴백을 알렸다.

 

이날 현장에는 박봄이 2NE1 활동 이후 처음으로 나서는 공식석상인 만큼 많은 취재진이 자리해, 뜨거운 취재 열기를 실감케 했다.

 

박봄은 "오랜만에 뵙게 되어 떨리고 설렌다"며 "너무 많은 생각이 들어서 어젯밤도 잠을 잘 못잤다"며 다소 떨리는 목소리로 컴백 소감을 밝혔다.

 

박봄의 컴백에 큰 관심이 쏠리는 만큼 다양한 질문도 쏟아졌다.

 

박봄은 '가장 무대가 그리웠던 순간이 언제느냐'는 질문에 "항상 서고 싶었다. 후배들이 열심히 활동하는 것을 보면 2NE1 생각도 났다"고 답했다.

 

이어 "무대에서의 감을 잃지 않기 위해 뮤직 프로그램을 계속 시청했고, 음악을 계속 들었다"고 말하며, 컴백을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음을 밝혔다.

 

자신의 말을 입증하듯 박봄은 무대 위에서 녹슬지 않은 가창력과 여유로운 무대 매너를 선보였다.

 

박봄은 다소 무거운 질문도 피해가지 않고 정면 돌파를 택했다.

 

박봄은 컴백에 대한 엇갈리는 여론에 "좋지 않은 여론이지만, 좋은 반응을 얻기 위해 제가 노력을 많이 하겠다"고 담담히 말하기도 했으며, 과거 마약 관련 논란에 대해서는 "당시 검사도 받았기 때문에 혐의가 없다고 생각한다. 해외에서 치료 목적으로 정상적인 치료와 처방전을 받아 복용했었다. 국내법을 잘 몰라서 물의를 일으킨 점은 죄송하다"고 말했다.

 

박봄의 새 싱글 앨범 'Spring(봄)'은 '봄', '내 연인', '창피해' 총 3곡이 수록되어 있다.

 

타이틀곡 '봄'은 POP 기반의 그루브한 사운드와 박봄의 리드미컬한 가창법이 돋보이는 곡으로, 히트곡 제조기 용감한 형제가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그룹 투애니원(2NE1)으로 함께 활동한 산다라박이 피처링에 참여했다.

 

박봄은 "산다라박에게 너가 꼭 (피처링을) 해줬으면 좋겠다고 했는데, 흔쾌히 해줬다"면서 "산다라박은 의리녀"라고 말했다.

 

신곡 '봄'을 통해 '나에게도 다시 봄이 올까요'를 애절하게 노래하는 박봄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Spring(봄)'을 공개하고 다양한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kstarnews 이보람기자, brlee5655@gmail.com

 

[사진=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