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55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19년 최고의 화제작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의 캐스팅 라인업이 공개됐다.

 

11일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연출 노우성 제작 ㈜수키컴퍼니) 측이 박민성, 김보현, 테이, 이경수, 김지현, 문혜원 등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3.1운동 100주년 기념 공연으로 제작 초기부터 초미의 관심을 집중 받은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동명의 드라마를 극화한 작품으로 세 남녀의 지난한 삶을 통해 한민족의 가장 가슴 아픈 역사와 동아시아 격변기 10년의 대서사를 담아낸 창작 뮤지컬이다.

 

당대 최고의 프로듀서인 김종학 PD와 송지나 작가가 각색을 맡은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의 원작 드라마는 사상 최초로 일본군 위안부와 제주 4.3등 대한민국의 근현대사에 빼놓을 수 없는 역사적 사실을 정공법으로 담아내 최고 시청률 58.4%, 70% 이상의 점유율을 기록한 수작으로 꼽힌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원작의 드라마틱한 스토리 라인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극 중 여옥, 대치, 하림의 세 인물을 비롯해 최두일, 윤홍철 등을 제외한 인물을 새롭게 창조해 신선함을 더함과 동시에, 굵직한 사건을 곳곳에 배치하고 사건 중심 서사로 스토리를 전개해 더욱 역동적이고 압축적으로 무대 위에 재현해낼 예정이다.

 

극 중 중국 남경부대에서 운명의 여인 여옥을 만나 사랑을 하게 되지만 버마 전투에 끌려가게 되면서 여옥과 헤어지는 '최대치' 역에는 박민성과 김보현이 더블캐스팅 됐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삼총사', '벤허' 등에서 폭발적인 가창력과 강렬한 카리스마를 선보인 박민성과 뮤지컬 '오 당신이 잠든 사이', '주홍글씨', '풍월주' 등에서 특유의 캐릭터 해석으로 깊은 인상을 남긴 김보현은 인간의 극단적인 악행을 목격하며 광기에 물들게 되는 대치를 각각의 개성으로 표현해 전혀 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극 중 동경제대 의학부 학생으로 군의관으로 전쟁에 끌려와 여옥을 만나고 그녀에게 깊은 사랑을 느끼게 되는 '장하림' 역에는 테이와 이경수가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잭더리퍼', '명성황후' 등 에서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안정된 연기력으로 호평 받은 테이와 뮤지컬 '블랙메리포핀스', '고스트' 등 에서 선굵은 연기를 선보이며 탄탄한 가창력을 인정받은 이경수가 더블 캐스팅돼 여옥을 향한 지극한 사랑과 그녀를 지키겠다는 강인한 의지를 디테일한 내면 연기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극 중 군수공장 직공으로 차출한다고 속임을 당해 강제로 중국 남경 부대의 정신대(위안부)로 끌려가 그곳에서 대치를 만나고 하림을 만나게 되는 비련의 여인 '윤여옥' 역에는 김지현과 문혜원이 출연한다.

 

이외에도 대치의 친구로써 끝까지 함께하는 '권동진' 역에는 구준모가, 조선인으로 일본군 경찰이 되어 대치와 하림을 괴롭히는 '최두일' 역에는 조태일이, 독립운동가였던 여옥의 아버지 '윤홍철' 역에는 김진태, 조남희가 무대에 오른다.

 

또한 '동진 모' 역에는 유보영, 민시양이, 동진과 대치의 일본군 상사인 '오오에 오장' 역에는 김효성 등이 캐스팅돼 탄탄한 연기력과 가창력으로 극의 몰입도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실력파 배우들의 캐스팅으로 원작의 감동을 무대 위에서 한층 더 생생하고 묵직하게 표현할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3월 1일부터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K STAR 조수희 기자, sooheejo@naver.com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사진= 쇼온컴퍼니]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