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7,763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사강의 '봄이 오나 봄'을 통해 완벽한 복귀를 알렸다.

 

사강의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는 MBC 수목드라마 '봄이 오나 봄(극본 이혜선 연출 김상호)'에서 만화방 사장 역을 맡은 사강의 비하인드 사진과 함께 소감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사강은 어둠 속에서도 빛나는 미모를 과시하는가 하면, 이리저리 눈치 보며 돈다발을 챙기고 있는 모습이다.

 

이는 지난 7일 방송된 9-10회에서 로또 1등에 당첨된 사장이 자신의 만화방을 제임수(유정우 분)에게 넘기고 홀연히 떠나버리는 장면으로, 도도하지만 독특한 말투로 절제된 코믹 연기를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사강은 "다시 일할 수 있다는 것에 대한 감사한 마음이 크다. 예전에는 몰랐던 것들을 쉬면서 많이 느꼈고, 또 다른 책임감이 생겼다"라고 운을 떼며 "7년 만에 촬영장에 와보니 모든 것이 달라져있었다. 그래서 조금 낯설기도 했지만, 워낙 촬영장 분위기가 좋아 금세 적응하며 재밌게 촬영할 수 있었다. 앞으로 다양한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사강은 오는 3월 11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극본 양진아 연출 김병수)'에서 일명 홍박사로 불리는 국과수 부검의 홍수연 역으로 합류해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K STAR 조수희 기자, sooheejo@naver.com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