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7,672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배우 박해진이 재능기부를 통해 열악한 처우에 있는 소방관들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나섰다.

 

박해진은 최근 소방청에서 발매하는 소방관 잡지 ‘세이프코리아’와의 인터뷰를 통해 그간의 소방관 지원 활동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지난 7월 소방안전 홍보영상에 노개런티로 출연한 박해진은 촬영에 대해 “오늘 하루 이렇게 잠깐 흉내를 내는 것만으로도 굉장히 힘들었는데 실제 현장은 비교도 할 수 없을 것”이라며 “오로지 국민들을 위해 이렇게 힘든 일을 매일같이 하시는 분들께 항상 감사의 마음을 가져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해진과 소방관과의 인연은 꽤 깊다. 박해진은 지난 2016년 소방관인 아버지를 둔 팬과의 인연으로 소방서를 직접 방문, 소방관들의 열악한 처우를 알게 된 뒤 적극적으로 소방관 관련 기부 활동에 나서고 있다.

 

이에 올해는 예산 부족으로 제작이 어려워진 소방관 달력에 노개런티 모델로 등장하는가 하면, 소방안전 홍보영상 촬영도 책임졌다. 특히 소방안전 홍보영상은 박해진이 재능기부로 출연한 데 이어 박해진의 소속사가 제작비를 전액 지원해 연예계 기부 문화의 훈훈한 귀감이 되고 있다.

 

박해진은 “늘 저와 함께 해주시는 팬분들이 소방관 달력을 구매해서 보내 주시고, 기부도 하셔서 달력의 존재를 알게 됐다”며 “그 기금이 순직하신 소방관 자녀분들께 작은 도움이 된다는 걸 그때야 알았고 매년 구매했는데 올해는 재정난으로 사업 중단 소식을 듣고 모델로 나서게 됐다”고 소방관 달력 모델 재능기부를 하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이어 박해진은 “그동안 국민을 위해 헌신하고 희생해 온 소방관의 노력에 비해 정작 소방관에 대한 처우나 국민들의 인식은 여전히 제자리걸음에 머무르고 있는 현실이 안타깝다”며 “국민적인 관심이 모아지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한편, 박해진의 인터뷰가 실린 ‘세이프코리아’는 전국 소방서에 배포된다. 세이프코리아의 내용은 소방청 홈페이지와 전자책 유통사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K STAR 강주영 기자, kang6417@gmail.com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