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310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미스터리 토크쇼 ‘우주적 썰왕썰래’에서 UFO를 둘러싼 루머에 대한 난상토론이 벌어진다.

 

오는 9일 첫 방송하는 코미디TV 미스터리 토크쇼 ‘우주적 썰왕썰래’의 토크 주제는 UFO(미확인비행물체). 미스터리 토크쇼 ‘우주적 썰왕썰래’ 1회에서는 UFO에 대한 ‘썰’들을 집중적으로 분석하며 UFO를 실제로 봤다고 주장하는 목격자들의 목격담과 충격적인 경험이 공개된다.

 

UFO의 진위여부를 두고 출연진의 갑론을박이 펼쳐진 가운데 MC 이휘재는 “UFO와 외계인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외계인이 지구로 와서 지구인들을 구경하면 얼마나 재미있겠냐”고 말했다. 이에 개그맨 황제성은 “남의 집 부부싸움을 보면 재미있듯 외계인이 UFO에서 인간을 지켜보는 걸 재미있어할 수 있다”며 이휘재의 주장에 힘을 보탰다.

 

이날 이휘재는 파나마의 한 여론조사기관이 실시한 이색 설문조사 결과를 소개했다. 이 조사 결과에 따르면 UFO를 목격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UFO 목격 후 느낀 감정 1위는 성욕, 2위는 공포감이었다.

 

이에 방송인 사유리는 “갑작스럽게 인생의 마지막을 맞이하면 아기를 만들고 싶어진다”는 돌발 발언으로 주위를 당황스럽게 했고, 카이스트 출신 방송인 오현민은 “바이킹을 타고 내려올 때 그 부분(?)이 떨리지 않냐”며 몹쓸 재연을 선보여 녹화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또한 비평가 진중권 교수가 미스터리 토크쇼 ‘우주적 썰왕썰래’ 1회의 특별 게스트로 출연, 탄탄한 지식을 바탕으로 화려한 입담을 과시했다. UFO를 믿느냐는 질문에 진중권 교수는 “안 믿는다”며 “사진과 동영상, 고대 성화 등에 나오는 UFO는 모두 가짜로, 착각과 조작”이라는 의견을 내놨다.

 

진중권 교수는 UFO를 믿는다고 밝힌 다른 출연자들의 엉뚱하고 황당한 주장에 진땀을 흘렸다는 후문. 녹화를 마무리하면서 진중권 교수는 “누구나 관심 있는 주제지만 진지하게 받아주는 데가 없었다”며 “다 털어놓고 얘기해서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고.

 

미스터리 토크쇼 ‘우주적 썰왕썰래’는 미스터리한 ‘썰’들의 실체를 파헤치는 코미디TV 새 예능프로그램으로, MC 이휘재를 비롯해 황제성과 사유리, 오현민, 맹성렬 교수가 출연한다.

 

한편, UFO의 존재를 믿는 ‘황당 논리’와 UFO를 부정하는 ‘이성 논리’의 치열한 대결은 오는 9일 오후 9시 코미디TV 미스터리 토크쇼 ‘우주적 썰왕썰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K STAR 강주영 기자, kang6417@gmail.com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