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606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그룹 2PM의 닉쿤이 출연한 태국 영화 '브라더 오브 더 이어(BROTHER OF THE YEAR)'가 현지서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지난 10일 개봉한 영화 '브라더 오브 더 이어'는 개봉 당일부터 13일까지의 기준으로 태국 박스오피스에서 티켓 누적 수익 1위를 기록했다.

 

닉쿤의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는 "태국은 영화 흥행 기록을 티켓 누적 수익으로 산출하는데, '브라더 오브 더 이어'는 개봉 이후 4일간 약 6600만 바트(한화로 약 22억 4000만 원) 이상의 수익을 올리며 압도적인 성공을 거뒀다"고 전했다.

 

이는 헐리우드 대작 '어벤저스: 인피니티 워'를 제친 성적이다.

 

'브라더 오브 더 이어'는 태국 최대 엔터테인먼트 그룹 'GMM Grammy'가 설립한 영화사 'GDH559'가 제작하는 로맨틱 코미디 장르의 영화다. 태국 인기 배우들인 써니와 야야 그리고 K팝을 대표하는 스타 닉쿤의 캐스팅 소식만으로도 개봉 전부터 많은 관심을 모았다.

 

닉쿤은 극 중 여심을 사로잡는 캐릭터 '모찌(Mochi)' 역을 맡아, 다정다감하고 부드러운 매력을 마음껏 발산했다.

 

태국 영화 관계자는 "이번 영화를 향한 현지 관객들의 큰 사랑에 업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며 "높은 관심에 힘입어 중국,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라오스, 브루나이, 싱가포르, 베트남, 필리핀 등 아시아 12개국에 상영이 확정되었다"고 밝혔다.

 

[사진= 영화 '브라더 오브 더 이어' 제작사 'GDH559', JYP 엔터테인먼트]

 

K STAR 이보람기자, brlee5655@gmail.com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