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전체 1,304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개그맨 유민상이 가수 이무송과 닮은꼴 외모로 눈길을 끈다.

 

유민상-이무송의 ‘복붙 외모’는 오늘(15일) 방송될 ‘잠시 휴-혼밥특공대’를 통해 공개된다.

 

이날 ‘혼밥특공대’에는 ‘혼밥특공대원’ 유민상이 사연 신청자의 ‘밥 친구’로 나선다.

 

유민상은 최근 진행된 ‘혼밥특공대’ 촬영 중 자신의 모습을 들키지 않으려고 완벽한(?) 위장을 위해 선글라스를 쓰고 잠복을 시도했다.

 

선글라스를 착용한 유민상의 모습이 1990년대 초반 히트곡 ‘사는 게 뭔지’로 유명세를 떨친 이무송의 전성기 외모와 닮아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준현은 ‘혼밥특공대’ 촬영에서 선글라스를 쓴 유민상을 보고 “이무송 선생님과 진짜 똑같다”며 “전성기 때 모습을 보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문세윤 역시 “(이무송의) 한창일 때다”라고 동조하며 현장 분위기를 띄웠다.

 

‘혼밥특공대’는 개인 사정상 혼자 밥을 먹거나 혼자만의 시간을 즐기기 위해 혼밥을 선택한 ‘프로 혼밥러’들의 사연을 받아 김준현 유민상 문세윤 김민경이 ‘밥 친구’가 돼주는 내용을 다룬다.

 

혼밥특공대원들의 먹방과 더불어 이들의 ‘혼밥 만남’이 성사될 지 그 여부를 지켜보는 것도 방송을 즐기는 재미 중 하나.

 

위장술까지 펼치며 ‘혼밥 만남’의 의지를 불태운 유민상이 신청자의 ‘밥 친구’가 될 수 있을 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유민상의 활약이 돋보일 ‘혼밥특공대’는 15일 오후 11시 코미디TV 예능프로그램 ‘잠시 휴’에서 볼 수 있다.

 

K STAR 강주영 기자, kang6417@gmail.com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