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454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메인 와이드 배너

믿고 보는 배우 김래원과 김해숙이 다시 한 번 '모자 케미'를 선보였습니다.

 

2006년 영화 [해바라기]를 시작으로 드라마 [천일의 약속]에 이어 영화 [희생부활자]로 세 번째 모자 호흡을 맞추게 된 김래원과 김해숙.

 

 

[인터뷰:김래원]

 

Q) 김해숙과 세 번째 모자 호흡 어땠나?

 

A) 최고죠! 처음 시나리오 보고 딱 그 생각을 했어요 '이 '명숙' 역할을 김해숙 선생님이 해주시면 얼마나 좋을까? 시간이 되시려나?'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며칠 뒤에 하실 수 있으실 것 같다고 그래서 너무나 기뻤어요

 

[인터뷰:김해숙]

 

Q) 김래원과 세 번째 모자 호흡 어땠나?

 

A) 저 심지어 어떤 프로에서는 아들 올림픽까지 한 적이 있어요 그런데 제가 옆에 있는 래원이를 뽑은 게 정말 저를 엄마처럼 좋아해주는 게 제 마음으로 느껴졌어요 많은 분들이 모자간의 호흡을 다시 한 번 봤으면 하는 분들도 꽤 계시더라고요 그래서 이번에 저희 모자의 케미를 확실하게 보여드릴 수 있지 않나

 

 

하지만 영화 [희생부활자]에서 익숙한 건 김래원과 김해숙의 '모자 케미'뿐입니다.

 

김래원은 데뷔 후 처음으로  미스터리 장르에 도전장을 내밀었고요.

 

 

[인터뷰:김래원]

 

Q) 첫 미스터리 장르 도전, 소감은?

 

A) 처음 영화 선택할 때부터 결정할 때부터 새로운 장르고 굉장히 신선하고 흥미로웠고요 그래서 저도 새로운 도전을, 처음 하는 도전을 했고요 비교적 지금 현재로써는 촬영 잘 마무리하고 열심히 했고 그래서 만족스러웠습니다

 

 

언제나 유쾌한 배우 성동일은 웃음기 쫙~ 뺀 모습으로 등장할 예정인데요.

 

 

[현장음: 성동일]

 

특별한 거 없어요 그래봐야 성동일이지 얼마나 바꿨겠어요 이미지 변신은 쉬운 게 아니고 감독님이 깔끔하게만 해라

 

[현장음: 김해숙]

 

더럽게 했어요?

 

[현장음: 성동일]

 

그동안에는 혀를 더럽게 사용했다면 이번엔 좀 이미지도 깔끔하고 국정원이라는 이미지 자체가 음지에서 일하니까 티내지 말고 점잖게 연기하래서 정말 점잖게 했어요

 

[현장음]

 

애드리브를 못 쳐서 연기하면서 힘들거나 그러진 않으셨어요?

 

[현장음: 성동일]

 

계약서에 애드리브를 못 치게 되어 있어요 계약서에

 

 

성동일이 말하길 명절 후에 보면 딱 좋다는 영화 [희생부활자]!

 

 

[현장음: 성동일]

 

대한민국에서 이런 영화가 처음이죠 장르자체가 처음이라서 아마 여러분들도 되게.. 명절 지나고 마땅히 할 일 없으실 때 보시기에는 딱이지 않나 또 이후라도 시간을 내서 보시기엔 딱이지 않나

 

 

김래원-김해숙의 세 번째 모자호흡은 영화 [희생부활자]에서 확인하세요!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