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536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침묵]이 어제였죠, 27일 제작보고회를 열었습니다. 최민식, 박신혜, 류준열, 이하늬, 박해준 등  쟁쟁한 배우들이 출연해 더욱 화젠데요 그 현장, 함께 만나보시죠

 

 

오는 11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화제작 [침묵]의 제작발표회가 열렸습니다.

 

[해피엔드] 정지우 감독과 최민식이 18년 만에 다시 만난 작품이자 박신혜, 류준열, 이하늬, 박해준, 이수경 등 충무로 젊은 실력파 배우들이 합세해 기대를 모으는 영화 [침묵]!

 

 

[현장음: 최민식]

 

제 옆에 아름다운 박신혜씨,  건너뛰고 이하늬씨, 건너뛰고 이수경씨 너무 아름다운 후배 배우들과 함께 한다는 게 너무 설렜고요

 

 

최민식은 세상을 다 가진 남자에서 한순간 모든 것을 잃을 위기에 처한 '임태산' 역을 맡았는데요

 

 

[현장음: 최민식]

 

세상을 다 가진 남자.. 다 잃을 위기에.. 다 잃었죠

 

 

재력과 사랑을 모두 가진 주인공 임태산이 약혼녀 유나역의 이하늬를 살인사건으로 잃으면서 시작됩니다.

 

 

[현장음: 이하늬]

 

최민식 선배가 '임태산' 역할이신데  그의 사랑하는 여인으로 연기할 수 있다는 자체가 너무 영광이었어요

 

[현장음: 최민식]

 

저 역시 마찬가지였요

 

 

최민식의 약혼녀 역으로 열연한 이하늬는 살면서 가장 잊지 못할 경험을 밝히기도 했는데요

 

 

[현장음: 이하늬]

 

첫 촬영 할 때 제 생 마감할 날까지 잊을 수 없을 것 같아요 그렇게 배우가 한없이 자유롭고 내가 뭘 하든 상관없는 그런 현장은 처음이었던 것 같아요 제가 뭘 해도 받는 포수 .. 뭘 던져도 다 받는. 제가 뭘 해도 너무 따뜻하게 다 감싸주시니까

 

[현장음: 최민식]

 

저로서는 너무나 행복하고 제가 언감생심 어떻게 이하늬씨하고 사랑하는 사이로 또 언제 한 번 영화에 나와보겠습니까 잘해야죠 제가

 

 

특히 피의자의 결백을 믿는 신념 있는 초임 변호사 역을 맡은 박신혜의 연기 변신 또한 화제가 됐는데요

 

 

[현장음: 박신혜]

 

기존과는 조금 다른.. 어쩌면 낯설다고도 하실 수 있을 것 같아요 새롭기도 했었고 굉장히 긴장의 나날들이었는데 처음엔 너무 긴장해서 어떻게 해야할까 했었는데 오히려 저는 선배님께서 현장 전체를 감싸안고 계시다는 느낌을 많이 받아서 정말 너무 영광스러운 현장이었어요

 

 

그런가 하면 사건의 모든 키를 쥐고 있는 인물이자, 유나의 광팬 동명역으로 출연한 류준열!

 

 

[현장음: 류준열]

 

좀 밉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생각을 했어요 동명이만 더 이렇게..어쨌든 순정한 마음을 담으려고 많이 애를 썼던 것 같아요

 

[현장음: 최민식]

 

류준열씨 때문에 집중이 안됐어요

 

[현장음: 박신혜]

 

두분의 케미가 정말 남달랐어요

 

[현장음: 최민식]

 

보고 있으면 웃겨요 말랑말랑하죠 되게 유연성을 띤다는 건 중요한 것 같아요 정체되지 않고 틀이 정해져 있지 않고 굉장히 캐릭터에 릴렉스한 상태서 젖어들 수 있는.. 저도 되게 내가 준열이 나이대 저렇게 유연했나 저는 그렇게 못했거든요

 

 

대선배 최민식에 이같은 극찬을 받은 류준열, 화답을 안 할 수가 없겠죠?

 

 

[현장음: 류준열]

 

되게 신기했던 경험은 선배님과 연기하면서 오래 연기한 선배와 막 시작한 후배가 연기한다는 느낌보다는 되게 내가 이사람과 동료구나 하는 느낌이 있었어요 역할과 역할이 만나는 느낌이 있어서 그날 잠을 못 이룬 기억이 있어요 되게 신기하고 정말 멋진 선배님이시구나..

 

[현장음: 최민식]

 

막 간지러워요

 

 

묵직한 존재감을 보여주는 최민식, 특별한 변신을 꾀한 박신혜, 류준열, 이하늬, 박해준, 이수경까지 배우들의 폭발적 연기 시너지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키는데요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 [침묵]! 오는 11월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