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391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메인 와이드 배너

SNL코리아’ 크루로 활약하며 ‘양꼬치 엔 칭다오’로 예능계를 접수한 배우 정상훈이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 이어 영화 [로마의 휴일]로 전성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드라마와 영화, 뮤지컬에 예능까지 접수하며 2017년 최고의 한 해를 보내고 있는 정상훈과의 유쾌한 만남, 안지선 기자가 전합니다.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로 데뷔 이래 최절정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정상훈을 만났습니다. 

 

 

[현장음: 정상훈]

 

K STAR 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세요 얼마 전에 [품위있는 그녀]로 여러분의 온갖 밉상을 받은 정상훈입니다 반갑습니다

 

 

정상훈은 김희선과 이태임 사이에서 갈팡질팡하는 뻔뻔한 '불륜남' 캐릭터를 맡아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는데요.

 

 

[인터뷰: 정상훈]

 

Q) 뻔뻔한 '안재석' 연기 '신의 한수'로 호평?

 

A) 많은 분들이 신의 한 수를 생각 못하셨죠 너무 SNL 보는 듯 해 이런 반응도 있었고 과연 정상훈이 김희선 씨와 같이 정극을 나란히 물 흐리지 않고 할 수 있을까 회를 거듭하면서 많은 분들이 칭찬을 해주셔서 야 캐릭터를 잘 잡았다라는 생각도 들고 무엇보다 저를 믿어준 김윤철 감독님과 백미경 작가님께 감사드리죠

 

 

정상훈은 철저한 분석 아래 새로운 재벌 2세 캐릭터를 탄생시켰습니다.

 

 

[인터뷰: 정상훈]

 

Q) 색다른 재벌 2세 캐릭터 탄생?

 

A) 재벌 2세를 아는 사람이 제일 부자가 제 주위엔 김생민 씨 밖에 없거든요 그래서 그 형한테 모니터를 하자니 그것도 아니고 많이 자료를 찾아보는데도 불구하고 재벌이면 악역 소시오패스 이런 갈래 밖에 없더라고요 그래서 연기하는데 애를 먹었어요 근데 내가 만약에 재벌이라면 얘가 잘못한 걸 모르는 것 같애 아빠가 과거에 바람을 피우시고 엄마를 여의고 이런 것들이 얘한테 비뚤어진 자아를 만들지 않았나 생각이 들고 얘 또한 피해자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그걸 알게 해준 게 아마 '지후' 제 딸 그 도덕적 잣대에 정확히 '아빠가 잘못했어' 하는 거기서 인간으로 태어나는 거죠

 

 

사실 '박복자'(김선아)를 죽인 용의자 중의 한 명이었던 '안재석', 때문에 정상훈도 범인이 공개되기 전까지 긴장했었다고 하는데요.

 

 

[인터뷰: 정상훈]

 

Q) '안재석'도 '박복자'를 죽인 용의자 중 한 명이었는데?

 

A) 추리의 기본이 허점에서 나오잖아요 가장 안심하고 믿었던 사람이 누굴까 저예요 저 많은 분들이 저를 지목하더라고요 분명히 욱 하는 우발적인 것으로 죽였을 것이다

 

[인터뷰: 정상훈]

 

Q) 범인은 '운규'였다?

 

A) 아니야 내가

 

 

무엇보다 김희선과 이태임 사이에서 연기할 수 있었던 것만으로도 행복했다고 합니다.

 

 

[인터뷰: 정상훈]

 

Q) 김희선과 이태임을 오가며 연기?

 

A) 맨 처음에 떨렸죠 너무 예쁘더라고요 대본 연습할 때 처음 봤는데 어 김희선 김희선 이태임 있다 이태임 어 클났다 잘 읽어야지 리딩 잘 해야지

 

 

먼저 손을 내밀어준 김희선에겐 고마움을 전했는데요. 

 

 

[인터뷰: 정상훈]

 

Q) 김희선과 부부로 호흡?

 

A) 와 진짜 저희는 부부 간의 얘기 가족 얘기를 굉장히 많이 했어요 그 자리를 마련해 준 것 또한 희선 씨고 희선 씨가 술 한 잔 마시자고 해가지고 편안하게 얘기하면서 그 간극들을 메워준 거 같아요

 

 

그리고 함께 '국민 밉상'으로 등극한 이태임에게는 다음엔 부부로 만나자며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습니다.

 

 

[인터뷰: 정상훈]

 

Q) 이태임과의 연기 호흡은?

 

A) 저는 태임 씨랑 연기자의 획을 같이 그은 것 같아요 태임 씨도 이 역할로 인해서 잘 되셨고 저 또한 잘 됐는데 무엇보다 신 들어가기 전에 대본 리딩하고 신 들어가기 전에 많은 이야기를 하셨어요 그때 귀결되는 한 가지 꼭짓점의 목표가 나는 가다가 진짜 돌 맞고 싶어 너도 그럴 각오를 하자 그리고 우리가 정말 철없이 나와야지 많은 미움을 받을 거야 이게 드라마의 핵심이니까

 

[인터뷰: 정상훈]

 

Q) 이태임에게 한 마디?

 

A) 태임아 난 참 네가 너무 잘해서 극에 몰입하기 위해서 체중까지 감량했다는 사실을 알고 있어 그리고 집중하기 위해서 네 눈빛이 달라졌다는 것도 알고 있고 난 항상 널 응원한다 이태임 파이팅!  부부로 만나자꾸나 우리

 

 

정상훈이 손꼽은 [품위있는 그녀] 명장면 역시 이태임과 함께 한 첫 만남신이었는데요. 

 

 

[인터뷰: 정상훈] 

 

Q) [품위있는 그녀] 명장면 손꼽자면?

 

A) 저는 이태임 씨 만났을 때 우아진 씨한테 나를 인정해줘 그냥 쿨하게 인정해 주면 안 되니라는 뻔뻔스러운 그런 장면이라든지 그리고 김용건 선생님하고 식탁 앞에서 난투극을 벌였던 아버지가 진짜 입을 찢으시려고 했었어요 진짜 너무 아파가지고 그래서 빨리 뺐어요 그만 좀 하세요 그러면서

 

 

정상훈은 처음으로 주연을 맡은 영화 [로마의 휴일]로 쌍끌이 흥행에 나섰습니다. 

 

 

[인터뷰: 정상훈]

 

Q) [로마의 휴일] 홍보 하면서 달라진 위상 실감?

 

A) 안녕하세요 정상훈입니다 할 때 반응이 와 쏟아지니까 그때 인기를 실감했습니다

 

 

임창정 공형진과 함께 주연으로 나선 영화 [로마의 휴일]에서 정상훈은 180도 다른 모습으로 관객들을 찾아가는데요.

 

 

[인터뷰: 정상훈]

 

Q) [로마의 휴일]에선 어떤 모습? 

 

A) 19살 반항기 시절의 그런 모습으로 연기를 했거든요 안재석의 철없는 철부지 밉상인 캐릭터는 완전히 없고 좀 단단한 남성미 마초식의 캐릭터죠 의리있는.... 웃긴 장면도 엄청 많은데 뭉클한 장면도 있고 한국형 코메디 영화가 아닐까 싶어요

 

 

또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인 영화 [게이트]에서는 악역에 도전합니다.

 

 

[인터뷰: 정상훈]

 

Q) 앞으로 도전하고 싶은 캐릭터?

 

A) 잘 하는 걸 최대한 잘하자가 제 목표 중에 하나에요 SNL에서 꽉찬 '양꼬치 칭따오' 모습을 보시고 어 얘는 안재석 캐릭터도 잘 할 수 있을 것 같은데라는 여지의 수를 두셨잖아요 그래서 잘 해냈고 11월에 개봉하는 영화가 악역으로 나와요 [게이트]라는 영화 완전 악역이죠 기대하셔도 됩니다

 

 

데뷔 20년차에 비로소 찾아온 전성기, 지금의 영광은 믿고 기다려준 아내가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인터뷰: 정상훈] 

 

Q) 아내의 반응은?

 

A) 너무 좋아해요 너무 흐뭇해 해요 예전에 진짜 힘든 시기 때도 와이프가 옆에서 응원해 주고 그것 때문에 이렇게 온 거 거든요 얼마 전에요 그때 그 시기로 돌아갈 수 있겠어? 진짜 냉정하게 돌아갈 수 있겠어?

 

 

이제 갓 태어난지 50일 지난 막내까지 아들 셋 아빠이기도 한 정상훈은 연예계를 대표하는 '준비된 아빠'로 통하는데요 

 

 

[인터뷰: 정상훈]

 

Q) 실제로는 어떤 아빠?

 

A)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한 코스프레를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진짜 그렇게 하다보면 진짜 좋은 아빠가 되지 않을까 아이는 말도 배우고 젖 먹는 법도 배우고 있어 근데 아빠는 노력을 안해 아빠가 좋은 아빠이기 위해서 공부를 해야 되는 게 맞다고 생각해요

 

[인터뷰: 정상훈]

 

Q) K STAR 시청자 여러분께? 

 

A) K STAR 시청자 여러분,시원한 바람이 부니까 이 바람을 가지고 극장으로 한 번 놀러오십쇼 [로마의 휴일]입니다 여러분 환절기니까 감기 조심하시고요 감사합니다

 

 

예능인을 넘어 본업인 배우로서도 드디어 '날개'를 달게 된 정상훈, 포기하지 않는 불굴의 정신이 지금의 그를 만들었습니다. [생방송 스타뉴스] 안지선입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