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ㆍ공연] 전체 1,508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메인 와이드 배너

 

그룹 틴탑의 니엘이 첫 뮤지컬  '알타보이즈(ALTARBOYZ)'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치며, 차세대 뮤지컬 스타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니엘은 지난 25일~27일 일본에서 개최된 한국판 '알타보이즈(ALTARBOYZ)'의 주연 '마크' 역으로 열연을 펼쳤다.

 

화려한 퍼포먼스와 무대 장악력으로 다양한 매력을 선보인 니엘은 '마크' 역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하며, 2천여 명의 관객에게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특히 솔로 넘버 'Epiphany' 무대에서는 섬세한 감정 연기로 몰입도를 높여, 관객들이 눈물을 멈추지 못하는 장면이 연출되기도 했다.

 

니엘은 뮤지컬 마지막 무대를 마친 후, 틴탑의 공식 SNS 채널에 사진을 올리며 "짧은 시간이었지만 너무 좋은 배우님들과 좋은 스태프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응원해준 엔젤들 너무 고마워요!!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 줄게요!!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뮤지컬 '알타보이즈'의 연출은 맡은 추정화 연출가는 "니엘은 한국의 마이클 잭슨과 같다. 앞으로의 성장이 너무나 기대되는 아티스트"라며 "니엘과 함께 작업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알타보이즈'는 뉴욕에서 베스트 오브 오프 브로드웨이상을 수상한 뮤지컬로 교회의 사제로 일하는 5명의 소년 알타보이즈가 록밴드를 결성해 노래와 댄스로 관객의 영혼을 정화하는 이야기다.

 

[사진 = 신스웨이브(Shin’s Wave) 제공]

 

K STAR 이보람 기자, brlee5655@gmail.com

 

Copyrights ⓒ K STAR 생방송 스타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