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427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메인 와이드 배너

[현장음: 이정빈]

 

연예계에 마약폭풍이 불어닥쳤습니다

 

[현장음: 이서빈]

 

빅뱅 탑 씨의 대마초 흡연 혐의에 이어 브라운아이드걸스의 가인 씨가 SNS에 대마초를 권유받았다고 폭로해 연예계가 들썩이고 있는데요

 

[현장음: 이정빈]

 

특히 탑 씨의 경우 의경으로 군복무 중에 이러한 소식이 알려져 더욱 문제가 되고 있죠

 

[현장음: 이서빈]

 

탑 씨는 입대 전인 지난해 10월 가수 연습생 한 씨와 네차례에 걸쳐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이중 일부 혐의를 인정한 상태입니다

 

[현장음: 이정빈]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마약류관리법위반 혐의로 탑 씨를 불구속 기소했고요

 

[현장음: 이서빈]

 

의무경찰로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복무 중이었던 탑 씨는 서울청 소속 4기동단으로 전보 조치됐는데요

 

[현장음: 이정빈]

 

부대 이동 하루만에 중환자실에 입원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다시 한 번 충격을 안겨줬죠

 

[현장음: 이서빈]

 

이에 탑 씨의 건강 상태와 향후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데요 좀 더 자세한 내용 살펴봤습니다

 

 

빅뱅 탑의 대마초 파문으로 연예계가 큰 충격에 빠졌습니다.

 

서울경찰청 홍보담당관실 악대 소속으로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복무 중이던 탑은 입대 전인 지난해 10월 용산구 자택에서 가수연습생 한 씨와 4차례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탑은 당초 경찰조사에서 '대마초가 아닌 전자담배를 피웠을 뿐'이라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머리카락 조사 후 대마초 흡연 양성반응이 나오면서 혐의의 일부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탑의 소속사는 '탑이 조사 과정에서 자신의 혐의를 대부분 인정하고 깊이 반성 중'이라며 공식입장을 밝혔는데요.

 

이후 탑이 정기외박을 마치고 부대에 복귀한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그가 복무 중이던 강남경찰서에 취재진의 관심이 집중됐습니다.

 

하지만 탑은 예정보다 일찍 부대에 복귀했고 언론을 피한 탑 대신 강남경찰서 측에서 탑의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현장음: 하만진 경찰악대장]

 

최승현 대원은 12시 30분에 부대 복귀해가지고 지금 내무반에서 대기하고 있는 상태입니다 0104 많이 지금 뉘우치고 있다 말만 했습니다

 

 

이후 탑도 소속사 홈페이지를 통해 '수 천번 수 만번 더 되뇌고 반성하고 또 반성하며 더 깊이 뉘우치겠다'는 내용의 자필 사과문을 공개했는데요.

 

하지만 여전히 대중의 반응은 싸늘했고 불구속기소가 결정됨에 따라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복무 중이던 탑은 서울청 소속 4기동단으로 전보 조치됐는데요.

 

의무경찰복 차림에 가방을 든 채 경찰서를 나선 탑은 취재진의 쏟아지는 질문에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은 채 준비된 차량으로 빠르게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현장음]

 

심경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팬들에게 한 말씀 해주세요

 

[현장음: 탑]

 

죄송합니다

 

 

그렇게 부대를 옮긴 탑은 전보조치 하루만에 중환자실 입원 소식을 알려 다시 한 번 연예계를 충격에 빠뜨렸습니다.

 

입원 당시 탑의 상황을 두고 경찰과 탑의 모친의 의견이 엇갈리면서 입원 이튿날 병원 측의 공식 브리핑이 진행됐는데요.

 

 

[현장음: 김한수 홍보실장]

 

내원 당시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진찰을 시행하였고 진찰 소견 상 환자의 의식 상태는 일반적인 자극에는 반응이 없고 강한 자극에만 간혹 반응하는 깊은 기면 또는 혼미 사이의 상태로 응급으로 실행한 동맥혈액 검사 상 저산소증 및 고이산화탄소증 등의 호흡부전 소견을 보였습니다

 

 

의식이 명확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던 탑은 입원 사흘 째 그의 모친에 의해 조금씩 의식을 회복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장음: 취재진]

 

많은 팬 분들이 걱정하고 있습니다 한 말씀만 부탁드리겠습니다

 

[현장음: 탑 母]

 

지금 많이 좋아졌습니다

 

[현장음: 취재진]

 

눈은 마주치셨습니까?

 

[현장음: 탑 母]

 

 

[현장음: 취재진]

 

어머니는 알아보시나요?

 

[현장음: 탑 母]

 

 

 

한편 탑의 첫 공판은 오는 29일로 예정됐는데요. 피의자 참석이 의무인 만큼 그의 건강 회복 여부에 따라 일정 변경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