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전체 2,478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메인 와이드 배너

[현장음: 이정빈]

 

프랑스의 역대 최연소 대통령, 마크롱이 아내와의 어마어마한 나이차로 화제가 되고 있죠

 

[현장음: 이서빈]

 

맞아요 영부인은 마크롱 대통령보다 24살 연상이라고 하는데요 사랑에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는 걸 새삼 느끼게 되는 거 같아요

 

[현장음: 이정빈]

 

마크롱 대통령 부부만큼이나 역대급 나이차를 자랑하는 연상녀 연하남 커플, 한국 연예계에도 있죠 미나-류필립 씨 커플이 그 주인공인데요

 

[현장음: 이서빈]

 

17살의 나이차를 뛰어넘어 공개 연애를 시작하자마자 류필립 씨가 군대에 가버려서 더 안타까웠던 기억이 나요

 

[현장음: 이정빈]

 

덕분에 느즈막히 고무신을 신은 미나 씨의 열혈 곰신모드가 화제가 되기도 했잖아요

 

[현장음: 이서빈]

 

미나 씨의 고무신 벗던 날 역시 집중 관심을 받았는데요

 

[현장음: 이정빈]

 

류필립 씨의 제대 현장에 양가 어머니가 함께 하면서 상견례 아닌 상견례가 치러졌다는 후문이죠

 

[현장음: 이서빈]

 

열애 공개 때와 마찬가지로 K STAR를 통해 그 모습이 단독으로 포착됐습니다 지금 공개할게요~

 

 

4인조 보컬그룹 소리얼(SOREAL) 출신 가수 류필립이 지난 12일 제대했습니다.

 

17살 연하의 류필립과의 열애로 의도치 않게 우리나라 최고령 '곰신'이 됐던 가수 미나가 학수고대했던 날이기도 한데요.

 

역시나 류필립의 제대 현장에 미나가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현장음: 취재진]

 

제대 축하드려요?

 

[현장음: 류필립]

 

감사합니다

 

[현장음: 미나]

 

진짜 실감이 안 나요 너무 기쁘고 벌써 2년이 지났다니 정말 너무 좋아요

 

 

사귄 지 두 달 만이었던 지난 2015년 8월 류필립을 군대에 보내고 홀로 애태웠던 '순정파 곰신' 미나, 

 

 

[인터뷰: 미나]

 

Q) '곰신'으로 가장 힘들었던 순간은?

 

A) 보고 싶을 때 못 보고 연락 하고 싶을 때 연락 잘 안 될 때 그리고 나이가 좀 있을 때 가서 힘들어 하는 거 옆에서 지켜보면서 마음이 아팠고요

 

 

그녀의 어머니까지 류필립의 앞날을 응원했는데요.

 

 

[현장음: 장무식, 미나 母]

 

한 번씩 가다가 내가 으름장을 놔요 여태 2년까지는 고무신 거꾸로 안 신고 왔는데 군화 거꾸로 신으면 안 되는 거잖아요 그죠?

 

[현장음: 류필립]

 

네 명심하겠습니다

 

 

그 순간 류필립의 영원한 지원군, 류필립의 어머니도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현장음: 미나]

 

어머니 안녕하세요?  여기는 필립이 어머님이세요 엄마! 어머님 너무 예쁘시지?

 

[현장음: 장무식, 미나 母]

 

안녕하세요?  만날 미나가 필립이 어머님 너무 예쁘시다고 미인이시다고

 

 

서로 덕담을 주고받으면서 흡사 상견례 분위기까지 연출됐는데요.

 

미나와 류필립 커플은 지난 2015년 8월, K STAR가 두 사람의 청계천 데이트를 단독으로 포착하면서 공개 커플이 됐죠.

 

 

[인터뷰: 류필립]

 

Q) 군 입대 직후 열애설이 터졌었는데?

 

A) 어머님이 조금 걱정이 됐는데 나중에 훈련 끝나고 바로 어머님께 전화 드렸어요 별일 없으니까 걱정하지 말라고

 

 

그도 그럴 것이 1972년생인 미나와 1989년생인 류필립은 무려 17살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당당하게 열애 사실을 인정해 큰 화제를 모았는데요.

 

 

[인터뷰: 유금란, 류필립 母]

 

Q) '17세 연상' 미나와 아들의 열애 소식 접했을 때?

 

A) 기사로 저도 처음에 접한 거라 '100일 동안 얘 훈련 받는 동안 이게 도대체 어떤 일인가?  내 아들 맞나' 좋게 만나고 있는 사이고 그렇다고 해서 지금은 걱정보다는 믿고 지켜봐 주고 있습니다

 

 

양가의 교제 허락 하에 더 예쁜 사랑을 키워가고 있는 두 사람,

 

 

[현장음: 미나]

 

K STAR 시청자 여러분 저희는 미나 류필립이었고요

 

[현장음: 류필립]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면서 예쁘게 연애 할 테니까요 여러분들도 항상 행복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저희도 기도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연예계를 대표하는 최강 연상연하 커플로 우뚝 선 미나 류필립, 두 사람의 예쁜 만남에 대중들도 아낌없는 박수를 보내고 있습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