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전체 7,088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메인 와이드 배너

 

'초인가족 2017' 정시아의 본격 활약이 시작됐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초감성 미니드라마 '초인가족 2017 (연출 최문석 극본 진영)' 3회에서는 완벽한 남편과 학생회장 엄친아를 아들로 둔 고서영(정시아 분)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고서영은 아파트 복도에서 핸드폰에 몰두하고 있는 라연(박선영 분)을 보고 "얼마나 재밌는 거 보시기에 인사하는 것도 모르세요?"라며 말을 건넸다.

 

딸과 친해지기 위해 신조어를 공부하던 라연은 "아 우리 익희 때문에 제가 뭐 좀 공부하느라고요"라며 무마했고, 서영은 능청스럽게 "맞아요. 요즘 애들 공부 너무 어렵죠? 애 공부 봐주려면 엄마아빠가 선행학습을 해야 한다니까요. 아직은 중학생이라 쉽죠? 아직은 안 그래도 돼요" 라며 넘겨짚었다.

 

민망해진 라연은 서영의 아들인 보람에게 "보람이 너도 신조어 같은 거 쓰니?"라고 물었고 서영은 라연의 말을 낚아채며 "우리 보람이 학생회장 출신이에요. 무슨 그런 수준 떨어지는 질문을 하세요?"라고 되받아쳤다.

 

정시아가 연기하는 고서영은 누가 봐도 완벽한 남자의 와이프로 주인공 라연의 부러움과 질투 한 몸에 받고 있는 인물. 지난주 첫 등장부터 과장된 표정과 특유의 능청스러운 제스처로 라연의 속을 들쑤셨던 서영은 이날 방송에서도 찰진 오버액션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라연네 집 분위기와는 상반되는 완벽한 이웃집으로 등장마다 유쾌한 웃음코드로 작용하고 있는 정시아는 밉지만 미워할 수 없는 고서영 캐릭터를 완벽소화하며 드라마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완벽한 남편과 완벽한 아들을 둔 고서영 캐릭터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꾀한 정시아의 활약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최근 매니지먼트 구와 계약한 후 활발한 활동을 예고한 정시아는 '초인가족 2017'에 출연하며 바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 제공: 매니지먼트 구]

 

조수희 기자, sooheejo@naver.com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